2019.01.06 (일)

  • 맑음동두천 -2.8℃
  • 구름많음강릉 3.2℃
  • 맑음서울 -1.3℃
  • 맑음대전 -0.9℃
  • 구름조금대구 1.5℃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1.3℃
  • 맑음부산 7.3℃
  • 맑음고창 0.3℃
  • 구름많음제주 5.7℃
  • 구름조금강화 -1.5℃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1.3℃
  • 맑음강진군 3.5℃
  • 구름조금경주시 3.1℃
  • 맑음거제 4.5℃
기상청 제공

[9·13 부동산대책] 거래 뚝 끊긴 지방 미분양, 최대 10곳 추가지정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정부가 지정 기준을 완화해 미분양 관리지역을 최대 10곳까지 추가지정할 계획이다.

 

정부가 13일 공개한 부동산 종합대책을 발표하고 이같이 밝혔다.

 

정부는 미분양 관리지역을 최근 3개월간 미분양물이 500세대 이상이고, 월 감소율이 10% 미만인 지역으로 지정기준을 낮추기로 했다. 1000세대 이상이었던 기준 기준을 대폭 끌어 내린 것이다.

 

지방 미분양 관리지역의 세입자를 보호하기 위해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위축지역 특례 보증제도’도 개선할 방침이다.

 

<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제도 >

 

구 분

현 행

특례보증(미분양관리지역)

신청기한

전세계약 1/2 경과 전

전세계약 종료 6개월전

구상권행사

(임대인)

대위변제 후 6개월 유예

민법상 지연배상금 5%

대위변제 후 6개월 유예

6개월간 지연배상금 면제(0%)

[표=기재부 제공]

 

보증가입 신청기한 연장이 전세계약 종료 6개월 전으로 개편되고, 6개월까지 임대인에 대한 구상권 행사 및 지연배상금 부과를 면제받게 된다.

 

분양보증 발급 예비심사 결과 미흡 등급에 대해서는 분양보증 발급 거절하고 3개월 이상 지난 후 재심사를 실시한다.

 

분양보증 발급 제한의 기준이 되는 미흡 점수가 현행 60점에서 62점으로 올려 밀어내기식 공급과잉을 차단한다.

 

미분양 관리지역 내 LH 공공택지 공급시기를 조절하고, 내년부터 일반 공공분양주택의 착공 예정물량 사업시기를 조정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