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2.7℃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4.3℃
  • 구름많음광주 2.7℃
  • 구름조금부산 5.6℃
  • 흐림고창 1.9℃
  • 흐림제주 4.0℃
  • 맑음강화 1.2℃
  • 맑음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2.1℃
  • 흐림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4.1℃
  • 구름많음거제 4.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비건 美대북대표 이르면 오늘 서울로…실무협상 결과 촉각

北김혁철과 실무협상 진행…서울 귀환 후 이도훈과 회동 가능성

제2차 북미정상회담 준비를 위한 실무협상을 평양에서 진행중인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이르면 8일 방북 협상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올 전망이다.

 

비건 특별대표는 지난 6일 미 해군 수송기를 타고 서해 직항로를 이용해 방북, 김혁철 전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와 실무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로 북한 체류 사흘째다.

 

비건 특별대표를 비롯한 미국 당국자들을 태우고 평양으로 향했던 수송기는 전날 오후 오산 공항으로 돌아왔다가 다시 평양으로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두고 비건 대표의 서울 귀환이 임박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우리 외교당국도 비건 특별대표가 이날 중 서울로 돌아올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의 회동을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한 외교소식통은 "오늘 돌아올 가능성이 높아보이기는 하지만 협의가 길어지면 비건 특별대표가 주말까지 머물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지난 3일 한국을 찾아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이도훈 본부장 등과 대(對)북 협상 전략을 조율한 비건 특별대표는 지난 6일 평양으로 향해 김 전 대사와 제2차 북미정상회담(27∼28일 베트남) 합의문에 들어갈 비핵화 이행 조치와 미국의 상응조치를 집중 조율했다.

 

우라늄농축시설을 포함한 영변 핵시설의 폐기와 대북 제재 완화 문제 등에서 양측이 접점을 찾았을지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로 거론된다.

 

또 미측 의전 담당자들도 비건 특별대표와 동행한 것으로 전해진 만큼 '베트남'으로만 발표된 북미정상회담의 개최 도시에 대한 논의도 이뤄졌을 것으로 보인다. 미국은 다낭을 선호하고, 북한은 수도 하노이를 희망하는 것으로 알려져왔다.

 

비건 특별대표가 한국에 돌아오면 본국에 대한 보고 및 평가 절차 등을 마무리한 뒤 우리 측에 방북 협의 결과를 설명하고 후속 협상 전략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외교부 당국자는 지난 7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비건 특별대표의 구체적인 귀환 시점이나 우리 측과의 소통 방식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고서 "비건 특별대표가 평양에 가기 전에 (우리 측과) 사전 협의를 했고, 이 과정에서 평양에서의 실무협의 결과에 대해 한국 측에 가장 먼저 빠르게 설명하겠다고 했다고 들었다"고 전했다.

 

미국 측은 일본에도 북미 실무협상 결과를 설명할 것으로 보인다.

 

일본 교도통신은 가나스기 겐지(金杉憲治)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이 8∼9일 서울에 파견돼 비건 특별대표 및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교섭본부장과 회동할 것으로 보인다고 지난 6일 보도했다.

 

가나스기 국장은 9일 오전께 주한 미국대사관을 찾아 미국 측 인사들과 회동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빚투’에 떠오르는 2人, 계찰과 계포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2018년 상반기에 유명 연예인을 자살로 몰고, 유력한 대권후 보를 은퇴시켰던 이른바 ‘미투’에 이어지난 연말에는 ‘빚투’가 대중의 관심을 뜨겁게 달구면서 연일 폭로가 이어진 바 있다. 유명연예인을 가족으로 둔 부모 등이 자식의 인기를 빌미로 타인에게 돈을 빌리고는 나몰라라 한다는 피해자의 탄원이 줄을 잇고 있다. 이들을 부모로 둔 유명연예인들은 본인과는 무관한 일이지만 도의적 책임을 완전히 외면할 수는 없는 신분이기에 대처방법이 곤란한 것도 사실이다. 사실 사회적 인지도를 가진 유명연예인들은 이름, 얼굴 그 자체가 확실한 신분보장이 되는 VIP신용카드 그 자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내 가족 중 한 사람이 유명한 스타라 하면 누구나 솔깃하게 마련이다. 이러한 백그라운드의 신용을 빙자로 반드시 갚겠다는 금전 부탁은 어느 누구든 쉽게 끌려 들어가 지 않을 수 없다. 속으로는 음험한 기만을 감춘 채 겉으로는 최고의 신용을 가장한다면 누구나 말려들기 십상이다. 현대 자본주의 사회에서 가장 빈번하게, 또 가장 필요하면서도 인간관계에 고통과 시련을 주는 법률행위가 바로 금전 대차행위이다. 더불어 인간 사회의 도덕성과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