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2.4℃
  • 흐림서울 26.3℃
  • 대전 22.7℃
  • 대구 22.5℃
  • 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5.0℃
  • 부산 22.6℃
  • 흐림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26.5℃
  • 구름많음강화 26.5℃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2025년 신규판매 승용차 10대 중 1대 전기차”

블룸버그 ‘전기차 전망 2018’ 보고서…中 세계 최대 시장 전망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오는 2025년이면 새로 판매되는 전 세계 승용차 10대 중 1대는 전기자동차가 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5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경제전문매체 블룸버그는 최근 이 같은 전망을 담은 ‘전기차 전망 2018’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연간 전 세계 승용차 신규 판매량 중 전기차의 비중은 오는 2020년 3%를 찍은 뒤 2025년이면 11%를 기록하며 처음으로 10%를 넘길 것으로 전망됐다. 이어 ▲2030년 28% ▲2035년 43% ▲2040년 55% 등을 각각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판매 대수로는 지난해 110만대에서 2025년 1100만대, 2030년 3000만대, 2040년 6000만대로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여기서 말하는 전기차는 순수 전기차(BEV)는 물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PHEV)를 포함한 것이다.

 

또 블룸버그는 중국이 전기차 시장의 중심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중국은 상대적으로 늦게 뛰어든 내연기관 자동차 시장을 건너뛰고 곧장 전기차 시장에 주력해 전기차 업계의 1위가 된다는 산업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

 

아울러 전기버스 시장의 성장이 전기 승용차보다 더 빠를 것으로 예상했다. 내년부터 전기버스의 보유 비용이 전통적인 내연기관 버스의 보유 비용보다 저렴해질 것으로 분석한 데 따른 것이다.

 

블룸버그는 “전기버스는 유해한 배기가스를 줄이고 도시의 대기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가장 촉망받는 방안 중 하나”라며 “이미 전 지구적으로 30만대 이상의 전기버스가 도로 위를 달리고 있으며 그 대부분은 중국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이 지난해 글로벌 전기버스 시장의 99%를 차지하며 전기버스 시장을 이끌어 왔으며 나머지 국가들은 중국을 따라가는 추세”라며 “2030년까지 전 세계 시내버스 판매량의 84%가 전기차로 대체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밖에도 블룸버그는 공유차량의 성장도 전기차의 확대에 영향을 미칠 변수로 꼽았다.

 

블룸버그는 “전 세계 공유차량의 규모는 현재 500만대도 안 되지만 2040년까지는 2000만대를 넘을 것”이라며 “그때가 되면 전기차 유지비가 적게 들기 때문에 공유차량의 90% 이상이 전기차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아편전쟁이 미중무역전쟁에 주는 시사점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세계 경제대국인 미국과 중국이 요새 서로를 비난하며 보복관세 및 규제강화를 선포하는 등 무역전쟁의 양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이 전쟁은 대중무역수지에서 엄청난 적자를 면치 못하는 미국에 의해 자국산업보호를 이유로 먼저 시작되었다. 중국은 미국의 최대무역상대국이면서 무역적자유발국으로 미국 전체적자의 약 5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도 이에 질세라 한치의 양보도 없이 보복에 나설 태세다. 이는 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국가까지도 그 파급 효과가 미칠 수밖에 없다. 세계경제대국이 기침하면 중위 국가는 감기를 앓고 하위 국가는 독감을 앓는다는 글로벌 경제논리를 그대로 입증하게 될 것임에 의문의 여지가 없다. 단기적으로는 양대 국가 상호간에 벌어지는 무역감소가 우리나라와 같은 제3국에는 대체효과에 따른 수출증가가 어느 정도 이루어질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보호무역에 따른 전반적인 세계무역 감축으로 부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이 뻔하다. 이를 반영하듯 금융, 주식, 환율 등 세계경제지표들이 경계심을 드러내고 있다. 세계경기침체의 서막을 보는 듯하다. 필자는 갑자기 미국에 의해 야기된 무역전쟁을 보면서 1840년에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