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1 (화)

  • 흐림동두천 3.6℃
  • 흐림강릉 2.4℃
  • 흐림서울 1.9℃
  • 대전 -0.9℃
  • 비 또는 눈대구 0.9℃
  • 울산 5.2℃
  • 광주 1.6℃
  • 부산 7.4℃
  • 흐림고창 -0.5℃
  • 제주 8.3℃
  • 흐림강화 2.8℃
  • 흐림보은 0.1℃
  • 흐림금산 -2.2℃
  • 흐림강진군 2.7℃
  • 흐림경주시 2.8℃
  • 흐림거제 5.6℃
기상청 제공

'국경절 특수' 면세업계…중국인 최고 인기 화장품은?

LG 생건 '후' 1위...설화수, 이니스프리도 인기

 

(조세금융신문=박가람 기자) 중국의 국경절(10월 1∼7일) 연휴 이틀째인 지난 2일 오후 서울의 한 시내면세점 화장품 코너. 매장 문을 염과 동시에 보따리상들이 한차례 휩쓸고 가 조용한 이곳에 유독 한 곳에만 사람들이 길게 줄을 서 있었다.

 

중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화장품 브랜드 중 하나인 LG생활건강의 '더 히스토리 오브 후(이하 후)' 매장이다.

 

A 면세점 관계자는 “특정하게 어떤 브랜드가 중국인 고객에게 인기 있다고 할 수 없을 만큼 매장 내 화장품 대부분은 다 인기가 좋다”면서 “그래도 가장 많이 팔리는 것은 후”라고 말했다.

 

이는 다른 면세점에서도 마찬가지였다.

 

B 면세점 관계자는 “화장품 브랜드 간 경쟁이 워낙 치열해 순위를 매기기는 힘들지만, 국내 브랜드 중에는 후와 설화수가 선점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고 말했다.

 

화장품 한 병에 10만원이 넘는 고가임에도 중국인이 ‘후’를 찾는 이유는 무엇일까?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왕실의 독특한 궁중처방, 궁중 스토리를 담은 화려한 디자인, 왕후의 궁중문화 럭셔리 마케팅 이 3가지가 인기 비결이라면 비결”이라고 말했다.

 

2일 찾은 시내면세점 후의 한 판매 MD는 “백자 모양에 화려한 색깔의 용기 디자인을 중국인들이 참 좋아한다”며 “대표 상품인 비첩 자생 에센스뿐만 아니라 클렌저, 세트상품 등 전 제품이 인기 품목이다”고 설명했다.

 

 

설화수와 라네즈, 이니스프리 등 면세점 내 상당 브랜드가 입점해 있는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지난해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와 한한령(限韓令)으로 매출이 10% 하락했다. 사드 갈등이 완화되면서 다시 매출을 회복할 수 있을 지 기대되고 있는 상황.

 

명동의 한 시내면세점 이니스프리 판매 MD는 ”이니스프리가 설화수처럼 럭셔리 뷰티 브랜드는 아니지만, 그린티 라인부터 리페어라인까지 전 연령층을 아우를 수 있어 꾸준히 중국인의 사랑을 받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C 면세점 관계자는 ”아직까지 유커 방문이 완전히 회복한 상태는 아니지만, ‘9말 10초’ 면세업계 성수기를 맞아 중국인 타깃 마케팅을 진행하며 고객 유치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인 씨트립이 내놓은 '2018년 국경절 해외여행 추세 예측'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국경절에 해외여행을 떠나는 중국인은 700만 명이며 한국은 일본, 태국, 홍콩 다음으로 인기가 많았다. 국내 면세업계서는 이번 국경절 연휴를 맞아 면세점 매출이 평소보다 최대 20%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배너


배너




[시론]부동산시장의 안정화와 부동산세제
(조세금융신문=홍기용 인천대 경영대학장) 우리나라의 부동산은 지금까지 꾸준히 올라만 갔다. 추세적으로 내려간 적은 없다. 물가수준 등 여러 요인에 의거 영향을 받았을 것이다. 장기적으로는 어쩌면 당연하다. 그러나 최근에는 부동산 중에서 특히 주택의 가격이 서울 및 특정지역을 중심으로 매우 폭등하였다. 이러니 국민들은 부동산에 대해 관심이 클 수밖에 없다. 주택보유자입장에서나 무주택입장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주택은 모든 사람들의 필수재이지만, 아직도 무주택비율이 매우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주택가격의 폭등은 무주택자를 더욱 힘들게 하여 사회적 문제가 될 수 있다. 정부는 강력한 대책을 수시로 내놓고 있다. 부동산가격은 기본적으로 수요와 공급의 경제법칙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서울 및 특정지역의 주택은 수요가 많지만 공급은 늘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이러한 지역은 인기가 있기 때문이다. 사람은 돈이 많이 생기면 좋은 지역에서 살기 바란다. 이에 반해 여러 사정상 경제형편이 어려워지는 사람은 가능하면 좋은 지역을 떠나기 주저한다. 따라서 수요공급의 법칙에 의거 인기있는 특정지역의 주택가격은 상승하는 경향이 강하다. 이러한 사정에도 불구하고 세금
[저자와의 만남] 이중장 세무사,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 ' 출간
(조세금융신문=구재회 기자) 부동산 임대업과 관련한 종합소득세, 양도소득세 감면, 종부세, 재산세, 취득세까지 다룬 범(凡)부동산 서적이 출간됐다.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가 그 주인공. 부동산 세금에 관한 거의 모든 정보와 세금제도를 낱낱이 파헤친 종합 서적은 사실상 국내에서 처음이다. 저자 이중장 세무사는 세무 업무를 하면서 정보에 대한 부족함을 느꼈고 실무자를 위한 업무 지침서를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서 집필을 시작했다. 특히 실용적이며 범용적인 양도세, 상속·증여세, 취득세 등은 수험 공부에는 비중이 다소 적은 편이지만 실무에서는 활용도가 굉장히 높다. 이 책은 2014년 초판, 2016년 개정판 이후 2년만에 출간됐다. 초판 및 개정판은 큰 호응을 얻었고 독자로부터 많은 문의도 이어졌다. 하지만 스스로 부족하다고 느끼며 개정증보3판을 출간하게 되었다. 지난 10월 29일 책이 출간한 뒤 다망한 와중에 조세금융신문 본사에서 만난 이중장 세무사는 다소 긴장한 듯 보였지만 1500페이지에 달하는 무거운 책을 든 그의 얼굴에선 자긍심이 느껴졌다. “양도소득과 사업소득을 잘못 구분해 과세를 하는 경우가 많다. 부동산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