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8 (금)

  • -동두천 23.7℃
  • -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5.0℃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9.2℃
  • 흐림울산 26.5℃
  • 흐림광주 25.7℃
  • 연무부산 25.4℃
  • -고창 24.0℃
  • 박무제주 22.4℃
  • -강화 22.5℃
  • -보은 25.4℃
  • -금산 25.9℃
  • -강진군 26.0℃
  • -경주시 30.8℃
  • -거제 29.7℃
기상청 제공

경제흐름 7개월째 회복유지…광공업·건설 투자 증가

4월 전체 산업 생산 전월比 1.5% 증가…광공업 생산 3.4%↑
취업자 수 전년 동기比 12.3만명 증가...청년실업률 10.7%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정부가 지난해 12월부터 6월까지 7개월째 우리경제 흐름을 ‘회복세’라고 판단했다.

 

기획재정부는 8일 최근 경제동향 6월호(그린북)를 통해 최근 우리경제가 설비투자·소비에서 일부 조정이 있었지만, 광공업 생산·건설투자 증가로 전반적으로 회복세를 이어갔다고 밝혔다.

 

고용은 지난 4월 서비스업 부문이 개선에도 불구, 기저효과, 제조업 고용감소 등으로 지난해 4월보다 취업자 증가폭이 12.3만명에 그쳤다, 같은 기간 청년실업률은 11.2%에서 10.7%로 하락했다.

 

4월 전체 산업 생산은 3월보다 1.5% 증가로 전환했으며, 같은 기간 광공업 생산은 반도체, 자동차 등을 중심으로 3.4% 증가, 서비스업 생산은 금융‧보험, 운수‧창고 등의 증가에도 불구, 도소매업 등의 감소로 보합세를 형성했다.

 

4월 중 설비투자의 경우 기계류 투자가 증가했으나 운송장비가 줄며 3.3% 감소를 기록했고, 건설투자의 경우 토목은 감소하였으나, 건축 공사실적이 늘면서 3월보다 4.4% 늘었따.

 

4월 중 경기동행지수(순환변동치)는 3월 대비 0.1p하락했으며, 선행지수(순환변동치)도 0.4p 감소했다.

 

5월 소비자물가는 석유류 가격 상승세에도 축산물 가격 및 공공요금 안정 등으로 전년동월대비 1.5% 올랐다.

 

4월중 소매판매는 가전제품 등 내구재는 증가했으나, 의복 등 준내구재가 감소하면서, 전체적으로 3월 보다 1.0% 감소를 기록했다.

 

5월 중 수출은 반도체, 석유제품, 컴퓨터 등의 수출호조가 이어지며 사상 최초로 3개월 연속 500억불을 상회했지만, 국내 주가는 북미정상회담 개최 기대감에도 불구, 이태리 정치불안 등으로 하락했다.

 

또한, 원, 달러 환율은 미국 인플레 기대 등으로 소폭 상승했으며, 국고채 금리는 하락하면서 안정세를 보였다.

 

5월 주택시장은 지방을 중심으로 매매가격이 하락했고, 전세가격은 서울 강남 등을 중심으로 지난 4월 0.19%에서 5월 0.28%로 하락세가 이어졌다.

 

기재부는 “세계경제 개선, 지정학적 리스크 완화, 투자심리 회복 등에 힘입어 회복세가 지속될 것”이라면서도 “고용 상황이 미흡한 가운데, 미국 금리인상 등 대내외 위험요인이 남아 있다”고 전했다.

 

이어 “대내외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는 한편, 경기 회복세가 일자리·민생개선을 통해 체감될 수 있도록 추경을 신속히 집행하고, 올해 경제정책방향 및 청년일자리대책 등 정책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김우일 칼럼]‘갑질’은 영혼의 홀로코스트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갑질’의 무분별한 횡포로 사회 전반의 여론이 들끓고 있다. 갑질이란 권력 관계에서 우위의 ‘갑’이 권리 관계의 하위에 있는 ‘을’에게 하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행위를 통칭한다. 대기업의 협력회사에 대한 갑질, 프랜차이즈의 가맹점에 대한 본사의 갑질, 교수가 학생에게 하는 갑질, 군대, 경찰, 기업 등 조직 내에서의 갑질은 사회 전반적으로 광범위하고 잔인하게 자행되고 있는 실정이다. 사회구조란 게 어쩔 수 없는 수직적 관계의 연결고리라면 갑과 을의 위치가 필연적 존재사항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그 연결고리라 함은 직무상 야기되는 위치의 함수관계이기 때문에 직무를 넘어서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은 ‘갑을’의 관계를 빙자한 또 다른 범죄임이 틀림없다. 을이 느낀 그 피해 후유증은 정신적 살인행위에 버금가는 만큼 크다할 수 있다. 우리는 여기서 중요한 사실 하나를 염두에 둬야하겠다. 갑질을 하는 대부분의 사람이 이른바 출세를 한 소수층이고 갑질을 당하는 대부분의 사람은 이 소수층의 하위구조에 있는 대다수의 국민에 해당한다. 소수가 눈에 보이지 않는 ‘갑질권력’ 이라는 칼로 대다수의 영혼을 기분대로 입맛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