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5 (토)

  • 맑음동두천 20.4℃
  • 구름조금강릉 19.3℃
  • 서울 21.2℃
  • 흐림대전 21.8℃
  • 흐림대구 20.4℃
  • 흐림울산 21.3℃
  • 흐림광주 21.7℃
  • 부산 21.8℃
  • 흐림고창 22.0℃
  • 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1.2℃
  • 흐림보은 20.0℃
  • 흐림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0.5℃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보험

‘내보험 찾아줌’ 홈페이지, 24시간 넘게 '먹통'

전날 '숨은 보험금 통합조회' 서비스 개시했으나 접속량 폭주로 이틀째 접속지연


(조세금융신문=박소현 기자) 금융당국이 야심차게 추진한 '숨은 보험금 찾기' 서비스가 이틀째 접속량 폭주로 마비 상태다.

 

숨은 보험금 통합조회시스템인 내보험 찾아줌홈페이지는 전날 오후 140분경 서비스를 개시했으나 접속량이 폭주하면서 시스템 접속대기 중이란 안내 메시지만 나오고 있다. 이 같은 접속지연 현상은 19일 오후 4시까지도 해결되지 못 했다.

 

금융당국은 해당 서비스를 ‘36524시간 운영이라 홍보했으나 24시간 이상 접속조차 불가능한 상태가 이어지고 있다. 이는 숨겨진 보험금을 찾을 수 있다는 소식에 전국민 관심이 집중되면서 접속자가 한꺼번에 몰렸기 때문이다.

 

숨은 보험금 조회시스템 운영 주체인 생명보험협회는 기존 휴면보험금 조회시스템 10배 수준으로 시스템처리 속도를 높였다면서도 예상을 뛰어넘은 접속 폭주에 어쩔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김인호 생보협회 소비자보호부장은 오늘 오후 2시에도 동시접속 시도가 2~3만명에 이른다면서 원활한 처리에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이날 정오까지 약 544만명이 접속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중에서 조회하는 데 성공한 사람은 겨우 78000명이다.

 

하지만 접속량 폭주에 대한 대비가 충분하지 못했다는 비판을 피할 순 없다는 지적이다. 본래 손해보험협회에서도 함께 조회 서비스를 운영하려 했으나, 아직 시스템을 갖추지 못한 탓에 모든 접속자가 생보협회 홈페이지로 넘어오고 있다.

 

손주형 금융위원회 보험과장은 처리 용량을 4배 이상 늘리기 위한 서버 증설에 즉시 착수했다면서 개인정보 보안 문제 등을 소홀히 할 수 없어서 12주가량 걸릴 것이라 예상했다.

 

한편, 숨은 보험금은 중도·만기·휴면 보험금 등 총 3가지 종류다. 숨은 보험금은 지난 10월 기준으로 중도보험금 5조원 만기보험금 13000억원 휴면보험금 11000억원 등 총 74000억원(900만건) 수준이다.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아편전쟁이 미중무역전쟁에 주는 시사점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세계 경제대국인 미국과 중국이 요새 서로를 비난하며 보복관세 및 규제강화를 선포하는 등 무역전쟁의 양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이 전쟁은 대중무역수지에서 엄청난 적자를 면치 못하는 미국에 의해 자국산업보호를 이유로 먼저 시작되었다. 중국은 미국의 최대무역상대국이면서 무역적자유발국으로 미국 전체적자의 약 5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도 이에 질세라 한치의 양보도 없이 보복에 나설 태세다. 이는 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국가까지도 그 파급 효과가 미칠 수밖에 없다. 세계경제대국이 기침하면 중위 국가는 감기를 앓고 하위 국가는 독감을 앓는다는 글로벌 경제논리를 그대로 입증하게 될 것임에 의문의 여지가 없다. 단기적으로는 양대 국가 상호간에 벌어지는 무역감소가 우리나라와 같은 제3국에는 대체효과에 따른 수출증가가 어느 정도 이루어질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보호무역에 따른 전반적인 세계무역 감축으로 부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이 뻔하다. 이를 반영하듯 금융, 주식, 환율 등 세계경제지표들이 경계심을 드러내고 있다. 세계경기침체의 서막을 보는 듯하다. 필자는 갑자기 미국에 의해 야기된 무역전쟁을 보면서 1840년에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