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2.7℃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4.3℃
  • 구름많음광주 2.7℃
  • 구름조금부산 5.6℃
  • 흐림고창 1.9℃
  • 흐림제주 4.0℃
  • 맑음강화 1.2℃
  • 맑음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2.1℃
  • 흐림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4.1℃
  • 구름많음거제 4.5℃
기상청 제공

증권

녹십자홀딩스, 주가와 거래량 동반 상승... 주가 +5.83% ↑

※ 이 기사는 조세금융신문과 인공지능기술 개발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작성된 기사입니다.

(조세금융신문=TF로보 기자) 녹십자그룹의 지주회사인 녹십자홀딩스[005250]는 11일 오후 2시 59분 현재 전날보다 5.83% 오른 2만 54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재 녹십자홀딩스의 거래량은 최근 5거래일 거래량의 최고치를 경신하며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차트상 주가의 흐름은 단기간에 골든크로스를 만들고 주가가 60일선까지 뚫고 가는 모습이다. 최근 이 종목의 차트에서 최근 60일 매물대 돌파, 골든크로스, 삼선전환도(양전환) 등의 특이사항이 발생했다.

[그래프]녹십자홀딩스 일봉 차트


녹십자홀딩스는 2017년 매출액 1조 4655억원과 영업이익 1120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대비 매출은 8.2%, 영업이익은 12.8% 각각 상승했다. 이 회사의 매출액 증감률과 영업이익 증감률은 각각 코스피 상위 41%, 상위 39%에 해당된다.

최근 3년간의 실적을 살펴보면 안정적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3년간 매출로 볼 때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다만 최근에 그 증가폭이 다소 감소하고 있다.

[그래프]녹십자홀딩스 연간 실적 추이


녹십자홀딩스의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은 254억원으로 2016년 257억원보다 -3억원(-1.2%) 감소했다. 이는 실적 감소에 따라 당기순이익도 줄었기 때문이며, 법인세 유효세율(법인세비용/법인세차감전순이익)은 26.4%를 기록했다.

녹십자홀딩스의 지난 3년 동안 법인세 납부액 추이를 보면 각각 441억원, 257억원, 254억원으로 매년 감소하고 있다.

[표]녹십자홀딩스 법인세 납부 추이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빚투’에 떠오르는 2人, 계찰과 계포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2018년 상반기에 유명 연예인을 자살로 몰고, 유력한 대권후 보를 은퇴시켰던 이른바 ‘미투’에 이어지난 연말에는 ‘빚투’가 대중의 관심을 뜨겁게 달구면서 연일 폭로가 이어진 바 있다. 유명연예인을 가족으로 둔 부모 등이 자식의 인기를 빌미로 타인에게 돈을 빌리고는 나몰라라 한다는 피해자의 탄원이 줄을 잇고 있다. 이들을 부모로 둔 유명연예인들은 본인과는 무관한 일이지만 도의적 책임을 완전히 외면할 수는 없는 신분이기에 대처방법이 곤란한 것도 사실이다. 사실 사회적 인지도를 가진 유명연예인들은 이름, 얼굴 그 자체가 확실한 신분보장이 되는 VIP신용카드 그 자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내 가족 중 한 사람이 유명한 스타라 하면 누구나 솔깃하게 마련이다. 이러한 백그라운드의 신용을 빙자로 반드시 갚겠다는 금전 부탁은 어느 누구든 쉽게 끌려 들어가 지 않을 수 없다. 속으로는 음험한 기만을 감춘 채 겉으로는 최고의 신용을 가장한다면 누구나 말려들기 십상이다. 현대 자본주의 사회에서 가장 빈번하게, 또 가장 필요하면서도 인간관계에 고통과 시련을 주는 법률행위가 바로 금전 대차행위이다. 더불어 인간 사회의 도덕성과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