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0 (화)

  • -동두천 6.5℃
  • -강릉 4.0℃
  • 구름많음서울 5.7℃
  • 구름많음대전 6.1℃
  • 구름많음대구 5.9℃
  • 흐림울산 6.1℃
  • 흐림광주 7.8℃
  • 흐림부산 7.0℃
  • -고창 8.8℃
  • 흐림제주 9.5℃
  • -강화 5.9℃
  • -보은 4.9℃
  • -금산 5.1℃
  • -강진군 7.5℃
  • -경주시 5.7℃
  • -거제 7.4℃
기상청 제공

사회

스마트다이렉트카, 신차장기렌트·개인리스 무보증 최저가 프로모션


(조세금융신문=이준영 기자) 신차장기렌트카·자동차리스 가격비교사이트인 스마트다이렉트카는 초기비용이 전혀 없이도 진행이 가능한 보증금 없는(무보증) 장기렌트카·자동차리스를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신차장기렌트카는 나이 만 21세이상이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최대 60개월까지 렌트사 명의의 차량을 내 차처럼 이용한 후 계약 종료 시 인수나 반납을 선택할 수 있다. 렌탈료는 후불이기 때문에 업체의 무보증(보증금 없는) 장기렌트카는 말 그대로 초기비용 없이 신차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오토리스의 일반계산서와 달리 장기렌트카는 전자세금계산서가 발행되기 때문에 개인, 법인 사업들은 비용 처리가 100% 가능하다.

이번 프로모션은 기존대비 저렴한 금액에 구매할 수 있는 대수 한정특가로 신용등급이 6~7등급 이상이면 누구나 무보증으로 진행이 가능하다.

현재 신차장기렌트카 프로모션의 대여료는 국산 경차 모닝, 스파크 장기렌트 21만원대, 소형차 장기렌탈 프라이드(28만원대)와 엑센트(29만원대), 준중형 장기렌털 아반떼(29만원대)와 sm3(28만원대)이다.

장기렌터카 시장에서 두번째로 수요가 많은 중형차 장기렌트은 K5(39만원대)와 쏘나타(40만원대), SM6(45만원대)이다. 소형SUV 티볼리(36만원대)와 QM3(34만원대) 이용이 가장 많고, 일반 SUV 장기렌트는 스포티지(41만원대)와 올뉴투싼(43만원대), 올뉴카니발(50만원대),2018 그랜드 스타렉스(40만원대), 더뉴모하비(70만원대)이며, 가장 수요가 많은 준대형 장기렌트 그랜져ig(53만원대)와 더뉴K7(52만원대)이다.

또한 대기업이나 중소 개인,법인사업자에서 많이 이용하는 대형세단 장기렌트 제네시스g80(70만원후반대)와 EQ900(100만원대)이다. 물론 수입차장기렌트카도 가능하며 BMW장기렌트(320d, 520d, 530i) 벤츠장기렌트 (C클래스c220d, E클래스 E220d, E300, GLE, GLC 쿠페) 렉서스 ES300h, 랜드로버(디스커버리스포츠, 디스커버리5, 벨라) 포드 익스플로러 장기렌트 등 인기가 좋은 외제차도 최저가로 장기렌트카, 자동차리스로 이용이 가능하다.

스마트다이렉트카는 ‘같은 차, 다른 가격’을 모토로 운영하고 있다. 같은 차종과 옵션으로 장기렌트카 견적을 산출해도 가격차가 발생하는 이유는 서비스와 제휴 장기렌터카사 차이도 있지만, 업체별 신차 프로모션 적용이 다르기 때문이다. 관계자는 "롯데(구KT) 신차장기렌트카를 비롯해 AJ렌터카, 레드캡렌터카, 현대캐피탈 장기렌트 등 20개가 넘는 업체와 제휴를 맺고 있어 더욱 합리적인 비용으로 이용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스마트다이렉트카는 서울뿐만 아니라 부산, 마산, 대구, 울산, 광주, 대전 등 전국에 지사를 두고 있어 고객이 신차장기렌트카 구입 상담을 요청하면 전문 카매니져들이 고객의 조건을 반영해 최저가 1:1맞춤 견적 및 방문상담을 하고 있으며 출고 후 사후관리까지 책임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관련태그

스마트다이렉트카  신차장기렌트카





배너




배너



[양현근 칼럼]미국의 국채발작과 시장 변동성 확대
(조세금융신문=양현근 한국증권금융 부사장) 최근 미국 10년 만기 국채수익률이 3%선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10년물 채권이 이렇게 치솟은 것은 2014년 이후 4년 만에 처음이다. 미국의 채권금리 상승은 뉴욕증시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제의 최대 변수가 되고 있다. 소위 ‘국채 발작’ 우려로 미국증시의 변동성이 커지고, 이는 연쇄적으로 신흥국 에서의 외국인 자금 이탈 등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최근 우리나라도 외국인 자금 이탈로 주가가 급락하는 등 시장변동성이 급격하게 커지고 있다. 시장 전문가들이 미국의 채권 시장에서 가장 중요하게 보는 지표는 10년물 국채이다. 일반적으로 미국 10년 만기 국채 수익률이 3%를 넘으면 뉴욕 주식시장의 자금이 채권 쪽으로 많이 움직일 것으로 분석되어 왔다. 3% 정도의 수익이 난다면 주식보다는 안전한 수익률이 가능한 채권시장으로 자금이 이동할 것이라는 생각에서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와 같은 미 국채 금리 상승에 대해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경기 회복 비관론을 투자자들이 극복하고 세계 경제가 정상적인 상태로 돌아가고 있다는 신호” 라고 분석했다. 일반 투자자들이 최근 경제상황을 ‘장기 불황’의 늪이 아닌 경
[인터뷰]후배들에게 꿈을 전수하고 싶다는 임재경 세무대학세무사회장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세무행정 발전에 이바지할 유능한 세무공무원을 양성하기 위해 설립된 국립세무대학은 1981년 3월 개교한 이래 2001년 2월까지 20여 년간 총 5099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세무대학 출신들은 국세청의 주요보직을 꿰차고 있다. 김재웅(세무대 1기) 전 서울지방국세청장, 김한년(세무대 1기) 부산지방국세청장 등 1급 직위까지 올라간 것을 비롯해 일선 세무서장 가운데 70%가량이 세무대학을 졸업했다. 세무대 출신은 세무사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데 이들은 세무대학세무사회(세세회)라는 세무사회 임의단체를 구성 활동하고 있다. 세세회에 속한 세무사들은 대학 동문이면서 국세공무원 출신이라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세세회는 1995년 발족해 올해로 23년째를 맞고 있다. 지난해 12월 제10대 회장으로 선출돼 1년여 세세회를 이끄는 임재경 세무사를 만나 그의 소신과 함께 세세회 수장으로서의 계획을 들어봤다. “2021년부터는 유가증권시장의 상장주식 종목별 보유액이 3억원 이상이거나 1% 이상을 보유하게 되면 대주주에 들어가게 돼 25~30%의 양도소득세가 부과됩니다.” 임재경 세무대학세무사회(이하 세세회) 회장은 2017년 세법개정을 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