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1 (목)

  • 흐림동두천 11.9℃
  • 구름많음강릉 15.0℃
  • 흐림서울 10.0℃
  • 흐림대전 11.3℃
  • 구름많음대구 15.5℃
  • 구름많음울산 19.9℃
  • 흐림광주 9.6℃
  • 구름많음부산 19.8℃
  • 흐림고창 8.8℃
  • 흐림제주 11.0℃
  • 구름많음강화 8.4℃
  • 흐림보은 11.3℃
  • 흐림금산 10.4℃
  • 흐림강진군 10.5℃
  • 구름조금경주시 17.6℃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포토이슈




文 대통령 “금융이 아이디어의 가치 인정해줘야” (조세금융신문=이기욱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혁신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21일 서울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혁신금융비전 선포식’에 참석한 문 대통령은 “4차 산업혁명 시대는 아이디어가 경쟁력이고 아이디어만으로 도전할 수 있어야 한다”며 “‘금융’이 아이디어의 가치를 인정해주고 ‘혁신’을 든든히 받쳐주고 이끌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꿈과 아이디어, 기술에 대한 자신감으로 가득 찬 창업기업들에 은행의 문턱은 여전히 높다”며 “이미 유수의 글로벌 기업들은 담보없이 기업가치를 평가하거나 미래성장성을 중시해 혁신기업에 자금을 공급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그러나 우리는 여전히 부동산담보와 과거 실적 위주의 여신 관행이 혁신 창업기업의 발목을 붙잡고 있다”며 “그 동안 금융은 ‘햇볕날 때 우산을 빌려주고 비 올 때 우산을 걷어간다’는 비판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제는 달라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문 대통령은 혁신기업에 충분한 모험자금을 공급하고 코스닥 시장의 진입장벽을 낮추는 ‘혁신금융 추진방향’도 함께 안내했다. ▲은행여신시스템 개혁 ▲서비스 산업 혁신 정책자금 지원 등도 추진 방향에 포함됐다. 문 대통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