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0℃
  • 흐림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21.9℃
  • 구름많음대전 20.7℃
  • 흐림대구 15.7℃
  • 울산 17.1℃
  • 흐림광주 19.2℃
  • 부산 17.5℃
  • 흐림고창 19.9℃
  • 흐림제주 19.5℃
  • 맑음강화 22.1℃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7.3℃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16.0℃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정치

[국감] 황희 의원 “세종시, 교통사고 증가율 전국 1위 불명예”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세종시와 대전시의 교통사고 증가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8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황희 의원이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분석시스템(TAAS)을 통해 시도별 교통사고 현황을 분석한 결과, 최근 5년간 교통사고 증가율은 세종특별자치시가 64.9%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고, 이어 대전광역시 28.1%, 경기도 11.1% 순으로 높았다.

 

세종시의 교통사고 건수는 2014년 482건에서 2018년 795건으로 급증했고, 대전시는 같은 기간 5899건에서 7554건으로 증가했다.

 

교통사고 부상자 수도 세종시와 대전시가 나란히 불명예 1위, 2위를 차지했다. 부상자 수는 세종시가 2014년 850명에서 2018년 1142명으로 34.4% 증가했고, 대전시는 8893명에서 1만1432명으로 28.6%가 증가했다.

 

최근 5년간 전국의 교통사고 건수는 22만3552건에서 21만7148건으로 ?2.9% 감소했고, 교통사고 사망자 수와 부상자 수는 각각 -20.6%, -4.3% 감소한 것과 대비된다. 교통사고 건수 및 부상자 수가 증가한 곳은 세종, 대전, 경기, 충북, 충남 밖에 없었다.

 

교통사고는 경찰에 신고 되어 처리된 교통사고DB로 도로교통법 제2조에 규정하는 도로에서 자동차의 교통으로 인하여 발생한 인적, 물적 피해가 따르는 사고를 대상으로 집계했다.

 

작년 한 해에만 21만7148건의 교통사고로 3781명이 목숨을 잃었고, 32만3037명이 부상을 당했다.

 

황희 의원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교통사고의 위험에서 국민을 보호하고 안전한 생활환경을 제공할 의무와 책임이 있다”며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서는 어릴 때부터 체계적인 교통안전 교육이 뒷받침되어야 하고, 차량소통 위주의 정책에서 교통안전 정책으로의 패러다임 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배너




[인터뷰]‘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 김경하 대표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고객사에 세무 컨설팅을 하다 보면 회사 경영 전반에 대해 문의하는 회사 대표가 많습니다. 특히 최근 최저임금 인상에 따라 회사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일수록 노무와 관련한 문의를 많이 해옵니다. 매년 개정세법이 나오는 것처럼 노동관계법도 자주 변경되기 때문에 회사 경영에 필요한 세무와 노무 컨설팅을 함께 진행하면 고객의 만족도도 높아집니다.” 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 김경하 대표는 세무컨설팅만으로는 부족함을 느껴 노무사 자격을 취득한 이후 마침내 제대로 된 경영 컨설팅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부산대학교 회계학과와 고려대학교 정책대학원 경제학 석사를 마친 김경하 대표는 1999년 세무사 시험에 합격한 데 이어서 2012년 노무사 시험에서 여성 부문수석으로 합격하는 영광을 누렸다. 한국세무사회와 여성세무사회에서 세무사들에게 노무에 대한 강의를 진행하는 것은 물론 대한상공회의소 강사, 세무사회 세무연수원 교수, 삼일아카데미 교수 등으로 활발한 강의를 해왔다. 서초동 ‘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을 찾아 김경하 대표를 만나 앞으로의 포부를 들어봤다. Q. 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을 운영하고 계시는데, 사무실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