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월)

  • 맑음동두천 9.6℃
  • 맑음강릉 14.4℃
  • 맑음서울 13.4℃
  • 맑음대전 11.5℃
  • 맑음대구 12.7℃
  • 맑음울산 14.6℃
  • 맑음광주 14.7℃
  • 맑음부산 16.1℃
  • 구름조금고창 11.9℃
  • 구름많음제주 18.2℃
  • 맑음강화 10.7℃
  • 구름조금보은 8.2℃
  • 구름조금금산 8.0℃
  • 맑음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2.8℃
  • 맑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보험

농협생명 'HOT SUMMER! 풍성한 보장 GET!' 이벤트

 

(조세금융신문=방영석 기자) 농협생명은 1일부터 8월 31일까지 'HOT SUMMER! 풍성한 보장 GET!'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NH온라인연금저축보험(무배당)에 월보험료 5만원 이상 가입시 모바일 신세계 상품권 최대 3만원권을, ‘NH온라인암보험(갱신형,무배당)’ 및 ‘NH온라인실손의료비보험(갱신형,무배당)’에 월보험료 1만원 이상 가입한 고객에겐 보험료 금액에 따라 스타벅스 커피 쿠폰 또는 모바일 신세계 상품권 1만원권을 증정한다.

 

해당 이벤트는 NH농협생명 온라인보험 홈페이지에서 참여 가능하다. 이벤트 경품은 2회분 보험료가 납입된 이후인 9월 10일(2019년 7월 계약), 10월 11일(2019년 8월 계약)에 대상자 휴대폰으로 발송된다.

 









배너




[인터뷰]송영관 세무법인 올림 부대표 “조세전문가의 원동력은 ‘경청’”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송영관 세무사(세무법인 올림 부대표)는 세무대리업계에서 화제의 인물이다. 세무공무원 출신 세무사들은 세무조사 등 집행 분야에서 높은 전문성을 갖고 있지만, 송 세무사처럼 법을 만들고, 그 기준을 짜고, 나아가 납세자의 불복청구까지 ‘올라운더’로 활동한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그것은 전문성만으로 쌓을 수 있는 경력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의 특별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세법은 그저 따라야 한다는 인식이 강하다. 국회는 법을 만들고, 국세청은 집행하며, 납세자는 따른다. 납세자는 그저 따를 뿐 관여할 여지는 적다. 송영관 세무법인 올림 부대표(이하 송 세무사)의 철학은 다르다. “세금의 원천은 국민의 동의입니다. 세금은 내기 싫은 것이지만, 공익을 위해 받아들일 수 있는 선에서 ‘동의’를 하는 것이죠. 그것이 각자의 주장을 들어야 하는 이유입니다.” 송 세무사는 한국 세금사(史)의 산증인과도 같다. 국내 세금체계와 집행체계가 본격적으로 틀을 잡기 시작한 1980년대, 그는 국세청에 들어와 세무공무원이 됐다. 매 순간이 역동의 시기였다. 1980년대 대대적인 공직기강정화, 1990년대 국세청 조직 통폐합, 2013년 김영란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