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0℃
  • 흐림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21.9℃
  • 구름많음대전 20.7℃
  • 흐림대구 15.7℃
  • 울산 17.1℃
  • 흐림광주 19.2℃
  • 부산 17.5℃
  • 흐림고창 19.9℃
  • 흐림제주 19.5℃
  • 맑음강화 22.1℃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7.3℃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16.0℃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골드바’ 없어서 못 산다는데…금 투자, 지금 괜찮을까?

직접 사면 10%부가세 고려해야

(조세금융신문=이학명 기자)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금’의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 KB국민·우리·KEB하나 등 3대 주요은행의 5월 골드바 판매량은 총 29만8452g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1월 골드바 판매량(4만8643g)의 약 여섯 배 수준이다. 금값도 3년 만에 최고치인 1그램당 5만2401원(6월 26일 기준)까지 뛰었다. 금의 인기가 높아지며 골드바 품귀현장까지 생겼다. 금 값이 뛰며 금 펀드도 고공행진이다. 금 투자, 지금 괜찮을까?

 

금 판매, 역대 최고 매출

최근,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전국 223개 우체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오롯 골드바’가 5월 1일부터 6월 14일까지 66억원어치 팔렸다. 하루에 2억원어치 이상 골드바가 판매된 셈이다. 한국조폐공사가 2014년부터 금융기관 등에 위탁 판매를 실시한 이래 역대 최고 매출액이다.

 

KB국민·우리·KEB하나 등 3대 주요은행의 5월 골드바 판매량은 총 29만8452g으로 직전월 4월 판매량인 14만9595g의 두 배에 이른다.

 

골드바의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가운데 금 값은 고공행진하고 있다. 국내 금 1g당 가격은 지난 4월 17일 4만6513원17전에서 6월 26일 5만2432원55전으로 훌쩍 뛰었다. 수요확대에 힘입어 가치도 높아진 것.

 

골드바에 대한 수요는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보일 것으로 분석된다. 경제에 대한 불안심리가 장기화되고 있고 금융시장도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 이유다. 미·중 무역분쟁 등 대외적인 요소도 경기불확실성을 확대시켜 안전자산인 금에 대한 수요가 계속 증가할 거라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금 값, 시장 전망 엇갈려

 

하지만 금값에 대한 시장 전망은 엇갈린다. G20 회의 중 열리는 미·중 정상회담이 중요한 변수다. ‘이미 너무 올랐다’는 의견도 있다.

 

한 은행 관계자는 “이미 금 값이 많이 오른 시점에서 골드바를 사는 것은 세금과 수수료 등을 생각할 때 실익이 없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골드바의 경우, 차익에 대해서는 비과세지만 금 매입 시 10% 부가가치세를 내야한다.

 

이 때문에 금 펀드, 금 통장, 관련주 등 대체투자가 오히려 낫다는 의견이 나온다. 특히, 금 값이 오르며 금 펀드의 수익률이 올라가고 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국내에 설정된 금펀드 12개의 올해 평균 수익률은 12.15%로 집계됐다. 최근 한 달간 수익률은 12.80%를 나타냈다. 대표적 금펀드인 ‘블랙록월드골드’는 연초 이후 수익률이 22.92%에 달한다.









배너




[인터뷰]‘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 김경하 대표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고객사에 세무 컨설팅을 하다 보면 회사 경영 전반에 대해 문의하는 회사 대표가 많습니다. 특히 최근 최저임금 인상에 따라 회사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일수록 노무와 관련한 문의를 많이 해옵니다. 매년 개정세법이 나오는 것처럼 노동관계법도 자주 변경되기 때문에 회사 경영에 필요한 세무와 노무 컨설팅을 함께 진행하면 고객의 만족도도 높아집니다.” 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 김경하 대표는 세무컨설팅만으로는 부족함을 느껴 노무사 자격을 취득한 이후 마침내 제대로 된 경영 컨설팅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부산대학교 회계학과와 고려대학교 정책대학원 경제학 석사를 마친 김경하 대표는 1999년 세무사 시험에 합격한 데 이어서 2012년 노무사 시험에서 여성 부문수석으로 합격하는 영광을 누렸다. 한국세무사회와 여성세무사회에서 세무사들에게 노무에 대한 강의를 진행하는 것은 물론 대한상공회의소 강사, 세무사회 세무연수원 교수, 삼일아카데미 교수 등으로 활발한 강의를 해왔다. 서초동 ‘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을 찾아 김경하 대표를 만나 앞으로의 포부를 들어봤다. Q. 나토얀 세무·노무 컨설팅을 운영하고 계시는데, 사무실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