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월)

  • 구름조금동두천 18.3℃
  • 맑음강릉 22.5℃
  • 연무서울 19.3℃
  • 박무대전 16.3℃
  • 박무대구 16.3℃
  • 구름많음울산 20.0℃
  • 맑음광주 20.1℃
  • 구름조금부산 22.3℃
  • 맑음고창 19.7℃
  • 맑음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19.4℃
  • 맑음보은 16.4℃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21.9℃
  • 구름많음경주시 19.0℃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보험

삼성생명 산학연계 과정으로 ‘인생금융전문가’ 성장 지원

경력을 고려한 다양한 산학연계 과정으로 ‘인생금융전문가’ 육성

 

(조세금융신문=방영석 기자) 삼성생명은 산학연계 과정인 ‘이화‧삼성 아카데미’가 31번째 수료생을 배출했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19일 서울시 서대문구 이화여대에서는 삼성생명 컨설턴트 42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화‧삼성아카데미’ 31기 수료식이 열렸다.

 

1996년 개설된 ‘이화‧삼성 아카데미’는 삼성생명에서 보험영업 경력 3년 이하의 우수 컨설턴트 중에서 매 기수 약 40명을 선발해 진행하고 있다. 작년까지 30기수, 약 2000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선발된 컨설턴트는 10주간 이화여대 캠퍼스에서 재무‧금융‧세무부터 인문학 강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강의를 듣게된다.

 

이번에 수료식을 가진 42명 컨설턴트들도 지난 4월부터 ‘국내경제 전망’, ‘건강트렌드’, ‘조선시대 왕의 리더십’ 등에 관한 내용을 이화여대 교수를 포함한 각 분야 대표 전문 강사로부터 학습했다.

 

한편 이에 앞서 지난 13일에는 경력 3년에서 10년 사이 우수 컨설턴트를 대상으로 하는'성대-삼성 명인 MBA 과정' 6기 개강식이 열리기도 했다.

 

2014년부터 성균관대와 협력해 운영하고 있는 '성대‧삼성 명인 MBA 과정'은 고객 니즈에 맞는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마케팅 중심의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경력 10년차 이상 컨설턴트 대상으로는 '연대-삼성 금융리더 과정'를 진행 하고 있다. 2017년 신설된 '연대‧삼성 금융리더 과정'은 10주동안 경제 트렌드, VIP 대상 자산운용 등을 학습함으로써 최고의 컨설턴트들이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삼성생명 조직육성팀장 강영섭 상무는 “컨설턴트들이 금융전문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산학연계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며 “다양한 교육을 통해 컨설턴트들이 보험설계부터 종합자산관리까지 책임지는인생금융전문가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인터뷰]송영관 세무법인 올림 부대표 “조세전문가의 원동력은 ‘경청’”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송영관 세무사(세무법인 올림 부대표)는 세무대리업계에서 화제의 인물이다. 세무공무원 출신 세무사들은 세무조사 등 집행 분야에서 높은 전문성을 갖고 있지만, 송 세무사처럼 법을 만들고, 그 기준을 짜고, 나아가 납세자의 불복청구까지 ‘올라운더’로 활동한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그것은 전문성만으로 쌓을 수 있는 경력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의 특별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세법은 그저 따라야 한다는 인식이 강하다. 국회는 법을 만들고, 국세청은 집행하며, 납세자는 따른다. 납세자는 그저 따를 뿐 관여할 여지는 적다. 송영관 세무법인 올림 부대표(이하 송 세무사)의 철학은 다르다. “세금의 원천은 국민의 동의입니다. 세금은 내기 싫은 것이지만, 공익을 위해 받아들일 수 있는 선에서 ‘동의’를 하는 것이죠. 그것이 각자의 주장을 들어야 하는 이유입니다.” 송 세무사는 한국 세금사(史)의 산증인과도 같다. 국내 세금체계와 집행체계가 본격적으로 틀을 잡기 시작한 1980년대, 그는 국세청에 들어와 세무공무원이 됐다. 매 순간이 역동의 시기였다. 1980년대 대대적인 공직기강정화, 1990년대 국세청 조직 통폐합, 2013년 김영란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