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3℃
  • 맑음강릉 22.9℃
  • 맑음서울 26.1℃
  • 맑음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7.3℃
  • 맑음울산 20.9℃
  • 맑음광주 26.0℃
  • 맑음부산 21.9℃
  • 구름조금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1.7℃
  • 맑음강화 23.4℃
  • 구름많음보은 26.8℃
  • 맑음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4.3℃
  • 맑음경주시 24.5℃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보험

라이나전성기재단, 닥터헬기 소중함 응원하는 ‘소생캠페인’ 진행

 

(조세금융신문=방영석 기자) 라이나생명의 공익재단인 라이나전성기재단은 12일 서울 종로구청 인근 사옥 옥상정원에서 닥터헬기의 소중함을 응원하는 소생캠페인을 진행했다.

 

‘하늘위의 응급실’로 불리는 닥터헬기이착륙 때 소음고통이 제기되자 풍선을 터트리며 100dB(데시벨)이상의 소음을 참아보는 캠페인이다. 복합중증외상치료의 권위자인 아주대 이국종 교수, 영화배유 류승룡 씨 등 유명인사가 온라인을 통해 참여하면서 확산되고 있다.

 

라이나전성기재단도 2016년부터 골든타임 안에 심폐소생술을 받을 수 있는 위치기반 응급알림 앱 ‘하트히어로’를 개발 하는 등 심폐소생술을 전파하는 사회공헌활동에 나서고 있어 이날 심폐소생술 국민운동본부와 함께 소생캠페인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라이나전성기재단 한문철 상임이사는 “‘하트히어로’를 통해 누구나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다는 인식을 심어주기 위해 심폐소생술 시연도 함께 진행했다”며 “폭염 물놀이 등 여름철 응급사고 발생에 대비해 심폐소생술과 닥터헬기의 소중함이 더욱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데스크 칼럼] 막 오른 한국세무사회 선거, 누더기 선거규정부터 수정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콘텐츠사업국장)제31대 한국세무사회 회장을 뽑는 선거 레이스가 지난 5월 20일 예비후보자 등록으로 본격 시작됐다. 이번 선거는 재선에 나서는 이창규회장과 김상철 윤리위원장, 원경희 전 여주시장 등 도전자들의 경합으로 치러진다. 지난 2017년 6월 30일 열린 제55회 한국세무사회 정기총회에서 이창규 후보는 재선 출마한 백운찬 후보를 누르고 회장에 당선됐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많은 갈등이 나타났다. 선거운동 기간과 총회 소견발표에서 상대후보에 대한 인신공격성 비방이 난무했기 때문이다. 세무사회 선거관리위원회는 당선자에 대한 당선무효 결정을 내렸고, 전임 집행부는 법원에 회장직무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내는 등 한동안 혼란 상황을 겪었다. 혼탁 선거를 발생시킨 당사자 모두에게 책임이 있겠지만 중립성이 결여된 세무사회선거규정 때문에 빚어진 사태라는 지적도 상당하다. 한국세무사회의 ‘임원등선거관리규정’은 1979년 4월 23일 제정된 이래 올해 4월 2일까지 총 31회의 개정이 이뤄졌다. 특히 2011년부터 2015년까지는 매년 2회에 걸쳐 선거관리규정이 개정됐다. 이 기간에 신설되거나 개정된 선거관리규정 중 후보자에게 가장 큰 영
[인터뷰] 신재영 한국포스증권 대표이사 “4세대 증권사 선도, ‘연금 명가’ 꿈꾼다”
최근 펀드온라인코리아가 ‘한국포스(FOSS)증권’으로 사명을 변경하고 자산관리 시장의 새로운 지평을 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플랫폼 중심의 자산관리로 공모펀드 판매 중심이었던 시장을 혁신하고, 고객에게 펀드와 관련된 모든 편의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5월 21일 신재영 한국포스증권 대표이사를 만나 시장과 기업의 변화, 그리고 생태계와 펀드투자문화에 대해 들었다. 대담_신승훈 | 편집국장 hoon@tfnews.co.kr 사진_김용진 | 기자 kyj@tfnews.co.kr ‘4세대 증권사’. 4차 산업혁명 시대라며 온 세계가 들썩거리는 시대이니만큼 일견 새롭게 느껴지지 않는다. 만약 업의 본질에 대한 성찰이 없다면, 과거처럼 객장에 가서 주식을 사고파는 불편함대신 모바일 앱을 통해 편하게 사고팔 수 있다거나 AI에게 맞춤형 자문을 받을 수 있다는 정도로 이해될 수도 있다. 하지만 기업에 뚜렷한 의지와 철학이 있다면 확연히 달라진다. 국내 증권업의 변화과정과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지향적 혁신을 함축한, 시간의 흐름과 질적 변화를 동시에 내포한 매력적 표현이 된다. 신재영 한국포스증권 대표(사진)는 인터뷰 들머리부터 ‘4세대 증권사’를 강조했다.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