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22.6℃
  • 흐림강릉 21.1℃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5.8℃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5.4℃
  • 맑음광주 25.8℃
  • 구름조금부산 26.2℃
  • 맑음고창 22.0℃
  • 구름조금제주 26.3℃
  • 맑음강화 21.4℃
  • 맑음보은 24.7℃
  • 맑음금산 25.7℃
  • 맑음강진군 25.6℃
  • 맑음경주시 25.4℃
  • 구름조금거제 28.7℃
기상청 제공

KT, KFC 매장에 지능형 에너지 솔루션 적용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KT는 KFC 코리아와 내달 말까지 전국 190개 KFC 매장에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서비스를 적용해 에너지 효율화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는 KT가 보유한 지능형 에너지 플랫폼 ‘KT-MEG(Micro Energy Grid)’을 기반으로 매장 내 에너지 및 시설을 실시간 관제·제어해 에너지를 절감하고 효율을 높이는 솔루션이다.

 

이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에너지 소비 패턴을 분석하고 자동으로 제어함으로써 최적의 에너지 환경을 제공한다. 또 분석을 바탕으로 에너지 사용량을 예측해 최적 에너지 가동 스케줄을 제안하는 등 실질적인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고객사는 통합 대시보드를 통해 각 매장의 에너지 사용 및 시설 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고 모바일 웹을 통해서도 관리·제어가 가능해 업무 효율을 높일 수 있다.

 

특히 KFC가 지난 1월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 수도권 매장 3곳은 월 전기 사용량 14% 이상을 절감했다.

 

냉·난방기 및 간판 자동제어로 매장 관리자의 수기 관리 불편함을 줄였으며 필요 인력을 고객 응대 서비스에 집중해 업무 효율도 높아졌다.

 

이밖에도 쇼케이스 및 냉장고 온도 관리로 식자재를 신선하게 관리할 수 있고 쇼케이스나 냉장고가 고장 나거나 이상이 있는 경우 관리자에게 SMS로 실시간 통보돼 매장 식자재를 한꺼번에 버리른 상황을 방지할 수 있다.

 

김영명 KT 에너지플랫폼사업단장(전무)은 “앞으로 KT는 국내 모든 업계, 매장에 적용 가능한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를 통해 에너지 절감, 효율화에 기여하겠다”며 “이를 더욱 발전시켜 지역 기반의 전통시장, 소상공인 대상으로도 적용 가능한 솔루션으로 확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인터뷰] 강인중 영앤진 회계법인 대표 “新 가치창출 리더로 거듭날 것”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지난해 11월 회계개혁법의 시행으로 4대 회계법인이 독차지하던 회계시장에 파문이 일고 있다. 정부는 규모와 자격을 갖춰야 상장사 감사를 맡기겠다고 발표하면서 중소형 회계법인들이 하나 둘 뭉치고 있다. ‘컨설팅’의 영앤진 회계법인과 감사전문 신정회계법인도 지난 6월 1일 통합을 통해 한가족이 됐다. 강인중 영앤진 대표는 내실 있는 조직화, 책임 있는 리더십, 합의된 의사결정을 통해 영앤진 회계법인이 새로운 가치창출의 리더가 될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회계개혁법 시행 후 대형화는 필수적인 생존전략 중 하나가 됐다. 이합집산을 통해 규모를 키웠다고 끝이 아니다. 운영을 잘못한다면, 대우조선 등 대형 회계분식사건이 되풀이되지 말란 법이 없다. 강인중 영앤진 회계법인 대표는 새로운 시대에는 새로운 리더십과 조직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회계업무는 고도의 전문성과 독립성이 필요한 업무입니다. 개인의 역량을 제한하는 조직화는 단순히 모여 있는 것이지 조직화가 아닙니다.” 영앤진 회계법인은 위원회와 체계만 있고, 실제로는 대표와 소수 이사진이 밀실정치로 결정하는 허울뿐인 체계화를 철저히 거부한다. 개인의 역량은 보장하지만, 고정영역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