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7.7℃
  • 구름많음강릉 21.4℃
  • 연무서울 19.3℃
  • 연무대전 19.9℃
  • 구름많음대구 21.5℃
  • 구름조금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2.8℃
  • 흐림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1.2℃
  • 구름조금제주 21.2℃
  • 흐림강화 18.4℃
  • 흐림보은 18.7℃
  • 구름많음금산 20.5℃
  • 구름조금강진군 23.2℃
  • 구름조금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삼성물산, 베트남에 7번째 '삼성마을' 짓는다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지난 14일 베트남 타이응우옌성 푸쿠옹 마을에서 삼성마을(Samsung Village) 7호 사업의 착공식을 진행했다.

 

삼성마을은 삼성물산과 한국해비타트가 함께 진행하는 글로벌 주거환경 개선사업이다. 2015년 2월 인도네시아 파시르할랑 지역에 1호 마을을 건설한 것을 시작으로 3개 국가 7개 마을에서 사업을 진행해 왔다.

 

삼성마을 사업비용은 전액 삼성물산 임직원들의 기부금으로 조성됐다.

 

삼성물산은 이번 7호 사업으로 베트남 타이응우옌성 푸쿠옹 마을과 나마오 마을에 18가구 집짓기, 35가구 집고치기와 화장실 37개 설치를 포함한 위생시설 신축, 위생교육과 재난대응교육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삼성마을 7호 사업은 2020년 9월 준공 예정이다.

 

이번 착공식에 참석한 삼성물산 양순호 수석은 “이번 사업을 통해 약 3000명의 마을 주민들이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두 마을의 주거환경 개선에 기여하게 돼 기쁘게 생각하고,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과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인터뷰]이혜경 관세청 특수통관과 관세행정관 "해외직구, 국민 눈높이로 접근하고 있습니다."
(조세금융신문=박가람 기자)국내보다 싼 가격으로 손쉽게 외국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해외직구. 그 규모는 지난해 기준 3225만건으로 전년 대비 37% 증가했다. 관세청은 높아진 국민들의 해외직구 관심에 부응하고,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국민참여단’과 함께 현장진단에 나섰다. 최근 국민 50여 명을 이끌고 한달여 간의 국민참여단 활동을 마친 이혜경 관세청 통관지원국 특수통관과 관세행정관을 만났다. 국민참여단, 직구 통관 현장 직접 가보니… 국민참여단은 행정안전부가 지난해 처음 도입한 제도로, 국민들이 실제 서비스가 제공되는 현장을 방문하고 심화토론을 거쳐 조직진단을 해 보는 것이다. 올해 관세청을 비롯한 19개 부처가 자체적으로 진단 주제를 정했는데, 주로 대규모 인력 충원이나 국민생활과 밀접한 분야이다. 이혜경 관세행정관은 2017년 12월 인천본부세관 특송통관국에서 처음 업무를 시작했다. 올해 1월부터는 본청 통관지원국으로 파견 나와 있는데, 처음 맡은 임무가 바로 ‘국민참여단’ 활동 기획이었다. “인천세관에 있을 때는 직접 현장에 나가 일했었고, 본청에 와서 처음 기획 업무를 맡았어요. 두달 간 열심히 준비했죠. 국민참여단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