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7 (일)

  • 흐림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5.6℃
  • 구름많음서울 2.8℃
  • 구름조금대전 3.6℃
  • 구름조금대구 5.9℃
  • 맑음울산 7.9℃
  • 맑음광주 4.8℃
  • 맑음부산 6.1℃
  • 맑음고창 2.1℃
  • 구름많음제주 6.5℃
  • 흐림강화 2.5℃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1.0℃
  • 맑음강진군 4.5℃
  • 구름조금경주시 3.7℃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르노삼성, 새해 맞이 ‘해피뉴이어’ 프로모션

1월 한 달간 신차 출고 고객 3명에 ‘황금돼지 골드바’ 증정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새해를 맞아 ‘황금돼지 골드바’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달 한 달간 진행되는 이번 ‘해(亥)피뉴이어’ 프로모션은 르노삼성자동차 홈페이지에서 QM6, SM6, QM3 구매 혜택을 확인 후 시승 및 구매 상담을 신청하고 출고까지 완료한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참가 고객 가운데 총 3명을 뽑아 황금돼지 골드바(18.75g, 100만원 상당)를 증정한다.

 

또 이달 계약 고객 중 차종에 관계 없이 매일 20명을 추첨해 신세계 모바일 상품권 5만원권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르노삼성은 이달 한 달간 신차 구매 고객들을 대상으로 노후 차량 보유 고객 최대 50만원 지원, 전 차종 36개월 할부 구입 시 1.99% 파격 금리 제공(마스터, 전기차, QM6 가솔린 제외) 등 구매 혜택도 제공 중이다.

 

아울러 특별 프로모션을 통해 QM6(SE 트림 제외) 구매 고객에게는 S-Link 패키지 I 또는 II 무상 장착의 혜택을 제공하며 SE 트림 고객에게는 현금 70만원을 추가 지원한다.

 

SM6 구매 고객에게는 S-Link 패키지 I 또는 II 무상 장착 혜택 혹은 ▲SM6 GDe 및 LPe 트림 70만원 ▲프라임 및 TCe 트림 20만원 현금지원 중 한 가지를 선택 제공한다.

 

정지은 르노삼성자동차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팀장은 “새해를 맞아 더욱 풍성하고 행복한 시작이 되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황금돼지 골드바 이벤트를 마련하게 됐다”며 “다양한 할인 및 구매 혜택과 더불어 풍성한 이벤트 혜택까지 모두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시론]국가와 국민 위한 세제 만들기에 지혜 모으길
(조세금융신문=이동기 전 한국세무사고시회 회장) 국회와 정부에 법률안 제출권을 부여하고 있는 헌법규정에 따라 국회의원들도 수시로 세법개정안을 발의하고 있고, 정부도 해마다 대규모의 세제개편안을 마련해서 국회에 제출하고 있다. 그리고 예년과 마찬가지로 정부에서 제출한 세법개정안을 포함해 세법개정안 21개가 정기국회 막바지인 지난 12월 8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였다. 지난 12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조세법률안은 국회에 계류 중인 수많은 세법개정안 중 일부인데, 조세제도가 조석으로 변하는 복잡한 경제상황들을 반영하고 국가재정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하여 새로운 규정들을 만들고 기존에 있던 규정들도 수시로 개정하는 것이 불가피한 면이 있다고 하더라도, 민법이나 형법 등 다른 일반 법률에 비해 조세법의 개정 빈도가 지나치게 잦고 이해 당사자들의 입장에 따라 개정과정에서도 당초 개정취지와는 다르게 법안의 내용이 변형되는 경우가 많아서 조세법이 복잡하고 이해하기 어렵게 되는 면도 있는 것이 사실이다. 더욱이 국회의원이나 정부가 제출하는 세법개정안이 조세논리에 부합하면서도 국가경제와 국민을 위해 준비되고 충분히 논의되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현실적으로 그렇게 되고 있
[인터뷰] 권회승 인덕회계 대표 “진일과 통합, 1~2년 내 업계 10위권 안착”
1997년 상장사 전자공시 도입 후 가장 큰 격변이 회계업계에 몰아쳤다. 정부가 지난해 11월부터 ‘자격 있는’ 회계법인에 일정 기간 상장사 회계감사를 맡기는 감사인 등록제 시행에 나선 것이다. 회계업계에서는 이러한 ‘자격’을 입증하기 위한 방편으로 '규모'를 키우기 위한 다양한 노력들이 시도되고 있다.이 흐름을 선도하는 권희승 인덕회계법인대표의 이야기를 들어봤다.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감사인 등록제의 시대에는 회계감사 품질에 대한 꾸준한 투자와 연구 없이 생존할 수 없습니다.” 인덕회계법인은 1997년 설립된 중견회계법인이다. 삼일·삼정·안진·한영 등 소위 업계 빅4를 제외하면 가장 오래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한다. 하지만 그 인덕회계의 수장조차 앞으로 변화와 노력 없이는 회계감사시장에서 살아남지 못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4차 산업혁명과 정보기술의 발달은 국경과 주 사업장에 기반을 둔 고전적 회계관점을 총체적으로 뒤바꾸고 있다. 이 변혁의 시대에 투자자와 경영자들의 길라잡이는 정확한 회계장부가 될 수밖에 없다. 그런 만큼 회계법인 역시 변화를 요구받고 있다. 국내 회계환경 역시 허물벗기를 해야 하는 시점이 된 것이다. 하지만 정부의 감사인 등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