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5 (토)

  • 구름조금동두천 -4.7℃
  • 구름조금강릉 -1.1℃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2.8℃
  • 맑음광주 0.0℃
  • 맑음부산 5.9℃
  • 맑음고창 -1.9℃
  • 맑음제주 6.2℃
  • 맑음강화 -4.4℃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5.6℃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국토부, 국토교통형 예비 사회적 기업 24곳 추가 지정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국토교통부가 도시재생 분야에서 적극 활동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기업(사회적 기업)’을 꿈꾸는 예비 사회적 기업 24곳을 추가 지정했다.

 

예비 사회적 기업은 특정 분야에서 사회적 기업 인증을 위한 최소한의 요건을 갖춘 곳으로 정부의 지원·육성을 통해 사회적 기업으로 인증을 받기 위한 기업을 말한다.

 

현재 부처별로 고용노동형(259개), 산림형(49개), 국토교통형(28개) 등 총 413개 예비 사회적 기업이 운영 중이며, 이번 추가 지정으로 국토교통형(도시재생 분야) 예비 사회적 기업은 총 52곳으로 늘었다.

 

예비 사회적 기업으로 지정된 기업에는 고용부 및 지자체가 추진하는 사회적 기업 재정 지원사업 참여자격을 부여한다. 또 사업화 지원비 지원 대상 선정 및 주택도시기금 수요자 중심형 기금 융자 상품 실행을 위한 보증심사때 가점을 부여하는 등 국토교통형 도시재생 경제주체로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도시재생에 참여할 예비사회적 기업을 매년 50개 내외로 선정할 계획”이라며 “수익 창출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동시에 추구하는 사회적 기업이 도시재생사업에 참여하는 제도적 기반을 다지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