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7 (월)

  • 맑음동두천 -6.2℃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1.4℃
  • 흐림광주 -0.2℃
  • 구름많음부산 3.0℃
  • 흐림고창 -2.4℃
  • 구름조금제주 4.7℃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7.3℃
  • 맑음금산 -7.1℃
  • 흐림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0.2℃
  • 구름많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9월 경상수지 108억3000만달러 흑자…‘역대 최장’ 79개월 연속

(조세금융신문=이기욱 기자) 경상수지가 79개월 연속 흑자를 이갔다. 

 

한국은행이 6일 발표한 ‘2018년 9월 경상수지(잠정)’에 따르면 지난 9월 경상수지는 108억3000만달러(약 12조1500억원)로 지난 2012년 3월 이후 역대 최장기간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1월부터 9월까지 누적 경상수지는 576억8000만달러로 나타났다.

 

상품수지 흑자규모는 지난해 동월(149억8000만달러) 대비 17억4000만달러 감소한 132억4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수출이 510억8000만달러로 지난해 보다 5.5% 감소했으며 수입도 378억3000만달러로 3.2% 줄어들었다.

 

품목별로는 전기·전자제품이 198억8000만달러로 가장 많은 수치를 보였으며 화공품이 58억9000만달러로 그 뒤를 이었다. 전기·전자제품 중에는 반도체가 126억9000만달러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서비스수지는 지난해 동월 대비 적자폭이 149억8000만달러에서 132억4000만달러로 축소됐다. 운송서비스가 3000만달러로 흑자전환에 성공했으며 건설서비스도 6억7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반면 여행, 지식재산권사용료 등은 각각 11억3000만달러, 4억3000만달러 적자를 보였다.

 

본원소득수지는 6억7000만달러로 나타났다. 배당수입 감소 등으로 지난해 동월(12억5000만달러) 대비 흑자규모가 5억8000만달러 감소했다. 급료 및 임금이 3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한 반면 배당소득과 이자소득이 각각 2억4000만달러, 4억6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금융계정은 9월 중 97억3000만달러 순자산 증가를 기록했다. 직접투자 부문에서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24억7000만달러 증가했고 외국인 국내투자는 3억달러 늘어났다. 증권투자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77억2000만달러 증가한 반면 외국인 국내투자는 14억달러 감소했다.







배너


배너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