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2 (수)

  • 맑음동두천 -4.7℃
  • -강릉 0.4℃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0.9℃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0.5℃
  • 흐림고창 0.7℃
  • 흐림제주 6.0℃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7.6℃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1.8℃
기상청 제공

카드 · 제2금융

신한카드, 자동차 할부금융 플랫폼 ‘My AUTO’ 출시

(조세금융신문=이기욱 기자) 신한카드가 모바일에서 자동차 견적 조회와 금융 한도 조회, 금융상품 신청 등을 한 번에 할 수 있는 자동차 할부금융 플랫폼 ‘신한카드 마이오토(My AUTO)’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고객들은 마이오토를 통해 일시불, 할부, 리스, 렌터카 상품을 비교·분석하고 온라인 상품의 혜택들을 한눈에 비교 분석할 수 있다. 금융한도를 조회한 후 ▲저금리(최저 연 1.65%∼3.20%) ▲캐시백(대출금의 최대 1.2%) ▲워런티(차량 보장형) 등 세 가지 할부 상품 중 원하는 상품을 고를 수 있다.

 

또한 마이오토는 무서류 심사와 모바일 사진 첨부, 간편 로그인 등으로 할부금융 신청을 4분 이내에 끝낼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자동차 판매자와 연결되는 애플리케이션 채널로 전국의 딜러들에게 직접 자동차 견적을 문의하는 것도 가능하다.

 

신한카드 마이오토는 신한카드 전용모바일 앱과 홈페이지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앱은 즉시 다운로드가 되고 아이폰용 앱은 추후 출시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고객 편의 위주로 화면 디자인을 구성하고 고객과 자동차 판매자, 신한카드로 이어지는 유기적인 연결에 중점을 두고 제작했다”며 “할부금융의 디지털 선도 주자를 목표로 고객중심의 디지털 서비스를 지속해서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시론]부동산시장의 안정화와 부동산세제
(조세금융신문=홍기용 인천대 경영대학장) 우리나라의 부동산은 지금까지 꾸준히 올라만 갔다. 추세적으로 내려간 적은 없다. 물가수준 등 여러 요인에 의거 영향을 받았을 것이다. 장기적으로는 어쩌면 당연하다. 그러나 최근에는 부동산 중에서 특히 주택의 가격이 서울 및 특정지역을 중심으로 매우 폭등하였다. 이러니 국민들은 부동산에 대해 관심이 클 수밖에 없다. 주택보유자입장에서나 무주택입장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주택은 모든 사람들의 필수재이지만, 아직도 무주택비율이 매우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주택가격의 폭등은 무주택자를 더욱 힘들게 하여 사회적 문제가 될 수 있다. 정부는 강력한 대책을 수시로 내놓고 있다. 부동산가격은 기본적으로 수요와 공급의 경제법칙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서울 및 특정지역의 주택은 수요가 많지만 공급은 늘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이러한 지역은 인기가 있기 때문이다. 사람은 돈이 많이 생기면 좋은 지역에서 살기 바란다. 이에 반해 여러 사정상 경제형편이 어려워지는 사람은 가능하면 좋은 지역을 떠나기 주저한다. 따라서 수요공급의 법칙에 의거 인기있는 특정지역의 주택가격은 상승하는 경향이 강하다. 이러한 사정에도 불구하고 세금
[저자와의 만남] 이중장 세무사,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 ' 출간
(조세금융신문=구재회 기자) 부동산 임대업과 관련한 종합소득세, 양도소득세 감면, 종부세, 재산세, 취득세까지 다룬 범(凡)부동산 서적이 출간됐다.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가 그 주인공. 부동산 세금에 관한 거의 모든 정보와 세금제도를 낱낱이 파헤친 종합 서적은 사실상 국내에서 처음이다. 저자 이중장 세무사는 세무 업무를 하면서 정보에 대한 부족함을 느꼈고 실무자를 위한 업무 지침서를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서 집필을 시작했다. 특히 실용적이며 범용적인 양도세, 상속·증여세, 취득세 등은 수험 공부에는 비중이 다소 적은 편이지만 실무에서는 활용도가 굉장히 높다. 이 책은 2014년 초판, 2016년 개정판 이후 2년만에 출간됐다. 초판 및 개정판은 큰 호응을 얻었고 독자로부터 많은 문의도 이어졌다. 하지만 스스로 부족하다고 느끼며 개정증보3판을 출간하게 되었다. 지난 10월 29일 책이 출간한 뒤 다망한 와중에 조세금융신문 본사에서 만난 이중장 세무사는 다소 긴장한 듯 보였지만 1500페이지에 달하는 무거운 책을 든 그의 얼굴에선 자긍심이 느껴졌다. “양도소득과 사업소득을 잘못 구분해 과세를 하는 경우가 많다. 부동산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