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3 (목)

  •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0.5℃
  • 구름많음대전 2.8℃
  • 구름많음대구 5.3℃
  • 구름많음울산 7.1℃
  • 광주 5.0℃
  • 맑음부산 7.4℃
  • 흐림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8.1℃
  • 맑음강화 -0.1℃
  • 흐림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2.3℃
  • 구름많음강진군 ℃
  • 구름많음경주시 6.3℃
  • 구름많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총수석방, 롯데 "국가 경제 이바지하는 기업 되겠다"

(조세금융신문=구재회 기자) 롯데그룹은 5일 신동빈 회장이 2심에서 집행유예 판결을 받은 것과 관련해 "재판부의 현명한 판단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롯데그룹은 이날 판결 직후 낸 입장 자료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그간 원활하게 진행되지 못했던 일들을 챙겨 나가는 한편, 국가 경제에 이바지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배너


배너




[시론]부동산시장의 안정화와 부동산세제
(조세금융신문=홍기용 인천대 경영대학장) 우리나라의 부동산은 지금까지 꾸준히 올라만 갔다. 추세적으로 내려간 적은 없다. 물가수준 등 여러 요인에 의거 영향을 받았을 것이다. 장기적으로는 어쩌면 당연하다. 그러나 최근에는 부동산 중에서 특히 주택의 가격이 서울 및 특정지역을 중심으로 매우 폭등하였다. 이러니 국민들은 부동산에 대해 관심이 클 수밖에 없다. 주택보유자입장에서나 무주택입장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주택은 모든 사람들의 필수재이지만, 아직도 무주택비율이 매우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주택가격의 폭등은 무주택자를 더욱 힘들게 하여 사회적 문제가 될 수 있다. 정부는 강력한 대책을 수시로 내놓고 있다. 부동산가격은 기본적으로 수요와 공급의 경제법칙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서울 및 특정지역의 주택은 수요가 많지만 공급은 늘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이러한 지역은 인기가 있기 때문이다. 사람은 돈이 많이 생기면 좋은 지역에서 살기 바란다. 이에 반해 여러 사정상 경제형편이 어려워지는 사람은 가능하면 좋은 지역을 떠나기 주저한다. 따라서 수요공급의 법칙에 의거 인기있는 특정지역의 주택가격은 상승하는 경향이 강하다. 이러한 사정에도 불구하고 세금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