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0 (월)

  • 흐림동두천 -2.8℃
  • 맑음강릉 -0.7℃
  • 구름많음서울 -0.6℃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0.4℃
  • 구름조금울산 3.8℃
  • 맑음광주 1.4℃
  • 맑음부산 5.0℃
  • 맑음고창 0.1℃
  • 흐림제주 8.4℃
  • 구름조금강화 -2.4℃
  • 맑음보은 -3.0℃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KT, 5G 오픈랩 개소…“세계 최초 5G 상용화” 다짐

5G 상용화 선포 555일 맞아 5주에 걸쳐 인지도 확산 추진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KT는 4일 서울 서초구 KT연구개발센터에 5G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5G 오픈랩’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5G 오픈랩은 KT가 협력업체들과 함께 혁신적인 5G 서비스 개발을 목표로 하는 협업 공간이다. 5G 관련 인프라 및 가상화 기술을 개발하는 인프라 존, AR·VR등 5G 실감형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개발하는 미디어 존, IoT와 관련한 응용 서비스를 개발하는 스마트-X존으로 구성됐다.

 

KT는 5G 오픈랩 개소와 함께 5G 상용화 선포 555일을 맞아 5주에 걸쳐 다양한 행사를 연다. 이날은 황창규 KT 회장이 작년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17에서 “KT가 2019년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할 것”이라고 선언한 지 555일째 되는 날이다.

 

먼저 KT는 오는 5일부터 양일간 중국 차이나모바일, 일본 NTT도코모와 함께 ‘SCFA 5G 기술전략 회의’를 서울에서 개최한다. 3사는 5G 상용화 전략과 5G 특화 기술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 국내 통신사로는 유일하게 오는 12일부터 3일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개최되는 ‘MWC 아메리카 2018’에 참가해 KT의 5G 기술을 알리고 글로벌 ICT 회사들과도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일반 고객들의 인지도 확산을 위한 행사도 마련됐다. KT는 오는 15일부터 양일간 경기도 가평군 자라섬에서 ‘2018 보야지 투 자라섬’ 페스티벌을 개최하고 KT의 5G 혁신기술을 만날 수 있는 체험존을 운영한다.

 

이밖에도 5G 핵심 서비스인 실감형 미디어 콘텐츠 공모전 ‘링크온 어워드’의 최종 발표와 시상식이 내달 2일에 진행된다.

 

황창규 KT 회장은 5G 오픈랩 개소식에서 “KT는 작년 5G 상용화 선언 이후 평창 동계올림픽 세계 최초 시범서비스에 이르기까지 5G 시대를 개척해왔다”며 “협력사들과 건강한 생태계 구축을 통해 세계 최초 5G 상용화도 반드시 성공시키자”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시론]부동산시장의 안정화와 부동산세제
(조세금융신문=홍기용 인천대 경영대학장) 우리나라의 부동산은 지금까지 꾸준히 올라만 갔다. 추세적으로 내려간 적은 없다. 물가수준 등 여러 요인에 의거 영향을 받았을 것이다. 장기적으로는 어쩌면 당연하다. 그러나 최근에는 부동산 중에서 특히 주택의 가격이 서울 및 특정지역을 중심으로 매우 폭등하였다. 이러니 국민들은 부동산에 대해 관심이 클 수밖에 없다. 주택보유자입장에서나 무주택입장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주택은 모든 사람들의 필수재이지만, 아직도 무주택비율이 매우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주택가격의 폭등은 무주택자를 더욱 힘들게 하여 사회적 문제가 될 수 있다. 정부는 강력한 대책을 수시로 내놓고 있다. 부동산가격은 기본적으로 수요와 공급의 경제법칙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서울 및 특정지역의 주택은 수요가 많지만 공급은 늘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이러한 지역은 인기가 있기 때문이다. 사람은 돈이 많이 생기면 좋은 지역에서 살기 바란다. 이에 반해 여러 사정상 경제형편이 어려워지는 사람은 가능하면 좋은 지역을 떠나기 주저한다. 따라서 수요공급의 법칙에 의거 인기있는 특정지역의 주택가격은 상승하는 경향이 강하다. 이러한 사정에도 불구하고 세금
[저자와의 만남] 이중장 세무사,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 ' 출간
(조세금융신문=구재회 기자) 부동산 임대업과 관련한 종합소득세, 양도소득세 감면, 종부세, 재산세, 취득세까지 다룬 범(凡)부동산 서적이 출간됐다.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가 그 주인공. 부동산 세금에 관한 거의 모든 정보와 세금제도를 낱낱이 파헤친 종합 서적은 사실상 국내에서 처음이다. 저자 이중장 세무사는 세무 업무를 하면서 정보에 대한 부족함을 느꼈고 실무자를 위한 업무 지침서를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서 집필을 시작했다. 특히 실용적이며 범용적인 양도세, 상속·증여세, 취득세 등은 수험 공부에는 비중이 다소 적은 편이지만 실무에서는 활용도가 굉장히 높다. 이 책은 2014년 초판, 2016년 개정판 이후 2년만에 출간됐다. 초판 및 개정판은 큰 호응을 얻었고 독자로부터 많은 문의도 이어졌다. 하지만 스스로 부족하다고 느끼며 개정증보3판을 출간하게 되었다. 지난 10월 29일 책이 출간한 뒤 다망한 와중에 조세금융신문 본사에서 만난 이중장 세무사는 다소 긴장한 듯 보였지만 1500페이지에 달하는 무거운 책을 든 그의 얼굴에선 자긍심이 느껴졌다. “양도소득과 사업소득을 잘못 구분해 과세를 하는 경우가 많다. 부동산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