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16.2℃
  • 구름많음강릉 16.9℃
  • 구름많음서울 19.0℃
  • 구름조금대전 17.2℃
  • 흐림대구 18.6℃
  • 흐림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20.1℃
  • 흐림고창 17.3℃
  • 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18.1℃
  • 구름조금보은 14.2℃
  • 구름많음금산 13.3℃
  • 구름많음강진군 17.5℃
  • 흐림경주시 18.9℃
  • 구름조금거제 19.5℃
기상청 제공

세무사 40여명 ‘5분특강’ 동영상 800개 제작 동참

“업종별 세무 실무 책 발간, 오프라인 강의 개설”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조세금융신문과 ‘5분특강’ 동영상을 제작하고 있는 AT커뮤니케이션(대표 변종화 세무사)는 지난 26일 ‘강사 설명회’를 갖고 이용자의 궁금증을 해소해 주는 유익한 콘텐츠를 지속 개발하기로 다짐했다.

 

AT커뮤니케이션은 지난 2년간 동영상을 통해 공익에 기여한 1기 강사 20명에게 감사장을 전달하고, 올해 새로 위촉된 2기 강사 20명에게는 강사 위촉장을 수여했다. 이어 세무사랑(뉴젠솔루션)과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조세금융신문을 통해 전달되고 있는 ‘5분특강’은 세무전문가로서 동영상 강의를 통해 공익에 기여하기 위한 목적으로 제작되며, 40여명의 세무·회계·노무 등 전문가들이 자발적으로 재능기부에 참여하고 있다.

 

40명의 강사진은 각 전문 분야의 ‘5분특강’ 20여편씩, 매년 800개의 동영상을 제작할 예정이다. 지난 2년간 이미 20명의 강사들이 500편의 동영상을 제작한 바 있다.

 

5분특강은 1인기업 ceo와 경리 담당자는 물론 세무사무소 직원 등 세무에 관심을 갖는 모든 시청자들을 위한 세무실무 팁을 제공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변종화 대표의 ‘동영상 콘텐츠 마케팅 특강과 향후 일정’에 대한 설명회에 이어, 이지한 조세금융신문 콘텐츠사업국장의 ‘동영상 스피치’ 특강도 이어졌다.

 

 

변 대표는 이날 인사말을 통해 “세무전문가로서 세상이 필요로 하는 콘텐츠를 만들어 공익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한다”며 “참여하는 세무사 등 전문가들의 역량을 개발하는데 간접적인 조력을 함으로서 긍지를 느끼고 있으며, 보다 많은 세무사들이 참여할 수 있는 동영상 플랫폼을 만들어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40명의 5분특강 강사를 비롯해, 내빈으로 조세금융신문 김종상 대표와 이지한국장, 삼일인포마인 조원오 상무, 아이파경영아카데미 이성진차장, 택스플러스 회장 조남철 세무사, 개업세무사카페의 최정만 세무사, 뉴젠솔루션의 박준성 전무, 유튜브 채널 '언니네 세법교실' 운영자인 김하나 세무사, 김현주 세무사, 세무법인 석성의 이봉구세무사 등이 참석했다.

 

강사진 중 임희수 세무사 등 4명은 세무사고시회가 최근 편찬한 ‘세무실무편람’의 저자로도 참여했다.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아편전쟁이 미중무역전쟁에 주는 시사점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세계 경제대국인 미국과 중국이 요새 서로를 비난하며 보복관세 및 규제강화를 선포하는 등 무역전쟁의 양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이 전쟁은 대중무역수지에서 엄청난 적자를 면치 못하는 미국에 의해 자국산업보호를 이유로 먼저 시작되었다. 중국은 미국의 최대무역상대국이면서 무역적자유발국으로 미국 전체적자의 약 5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도 이에 질세라 한치의 양보도 없이 보복에 나설 태세다. 이는 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국가까지도 그 파급 효과가 미칠 수밖에 없다. 세계경제대국이 기침하면 중위 국가는 감기를 앓고 하위 국가는 독감을 앓는다는 글로벌 경제논리를 그대로 입증하게 될 것임에 의문의 여지가 없다. 단기적으로는 양대 국가 상호간에 벌어지는 무역감소가 우리나라와 같은 제3국에는 대체효과에 따른 수출증가가 어느 정도 이루어질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보호무역에 따른 전반적인 세계무역 감축으로 부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이 뻔하다. 이를 반영하듯 금융, 주식, 환율 등 세계경제지표들이 경계심을 드러내고 있다. 세계경기침체의 서막을 보는 듯하다. 필자는 갑자기 미국에 의해 야기된 무역전쟁을 보면서 1840년에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