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4 (목)

  • -동두천 22.1℃
  • -강릉 19.2℃
  • 흐림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2.6℃
  • 구름많음울산 20.7℃
  • 맑음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21.9℃
  • -고창 25.2℃
  • 맑음제주 24.8℃
  • -강화 20.7℃
  • -보은 24.1℃
  • -금산 26.2℃
  • -강진군 24.6℃
  • -경주시 21.1℃
  • -거제 21.5℃
기상청 제공

동국제강, 국내 최초 항균 컬러강판 ‘럭스틸 바이오 코트’ 개발

프리미엄 컬러강판 럭스틸의 항균 제품 개발로 신시장 개척

(조세금융신문=이한별 기자) 동국제강이 국내 최초로 세균과 바이러스, 곰팡이 서식 등을 억제하는 항균 컬러강판 개발을 마치고 본격 양산에 들어갔다.  

 

동국제강은 약 1년 간의 연구 끝에 항균 컬러강판 개발을 완료하고 럭스틸의 서브 브랜드인 ‘럭스틸 바이오 코트’를 런칭했다고 14일 밝혔다. 

 

‘럭스틸 바이오 코트’는  ‘바이오 코트 premium’과 ‘바이오 코트 Microban’ 등2개 제품군으로 구성돼 있다. 국내 및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항균 인증 업체로부터 라이센스를 취득했다.

 

바이오 코트 Premium은 국내 항균 인증 기관 FITI에서 바이오 코트 Microban은 세계 1위 항균 솔루션 업체인 Microban에서 각각 인증을 받고 마크를 획득했다.(사진)

 

기존에도 항균 컬러 강판을 표방하는 유사 제품은 시장에 존재했으나 자체 실험 결과에 의존한 제품이 대부분이었다. 엄격한 세계 기준의 공식 인증을 받은 제품은 국내에 없었다. 

 

럭스틸 바이오 코트는 기존 항균 제품들과 달리 생활 환경군에 대한 항균성뿐만 아니라 탈취 및 항곰팡이 효과, 반영구적 살균 효과, 낙서 방지 기능 등을 추가하여 차별성을 강화했다. 

 

또 특수 세라믹 첨가제를 사용하여 인체에 무해한 절대 안정성도 확보했다.

 

바이오 코트 제품은 세계 최초로 항균 엘리베이터 방화문에 활용될 예정이며 이 외에도 일반 건축 내장재, 제약회사, 반도체 공장, 식품 공장 등 생활과 밀접하거나 세균에 민감한 공간에 폭넓게 적용된다. 

 

특수 처리를 통해 단색뿐만 아니라 다양한 패턴의 프린트가 가능해 디자인까지 고려할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동국제강은 이달 한국을 포함한 태국, 중국, 영국, 호주 등 5개국의 10여개 고객사 공급을 시작으로 국내 및 해외 시장의 항균 컬러강판 판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배너




배너




[김우일 칼럼]‘갑질’은 영혼의 홀로코스트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갑질’의 무분별한 횡포로 사회 전반의 여론이 들끓고 있다. 갑질이란 권력 관계에서 우위의 ‘갑’이 권리 관계의 하위에 있는 ‘을’에게 하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행위를 통칭한다. 대기업의 협력회사에 대한 갑질, 프랜차이즈의 가맹점에 대한 본사의 갑질, 교수가 학생에게 하는 갑질, 군대, 경찰, 기업 등 조직 내에서의 갑질은 사회 전반적으로 광범위하고 잔인하게 자행되고 있는 실정이다. 사회구조란 게 어쩔 수 없는 수직적 관계의 연결고리라면 갑과 을의 위치가 필연적 존재사항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그 연결고리라 함은 직무상 야기되는 위치의 함수관계이기 때문에 직무를 넘어서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은 ‘갑을’의 관계를 빙자한 또 다른 범죄임이 틀림없다. 을이 느낀 그 피해 후유증은 정신적 살인행위에 버금가는 만큼 크다할 수 있다. 우리는 여기서 중요한 사실 하나를 염두에 둬야하겠다. 갑질을 하는 대부분의 사람이 이른바 출세를 한 소수층이고 갑질을 당하는 대부분의 사람은 이 소수층의 하위구조에 있는 대다수의 국민에 해당한다. 소수가 눈에 보이지 않는 ‘갑질권력’ 이라는 칼로 대다수의 영혼을 기분대로 입맛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