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1 (월)

  • -동두천 21.3℃
  • -강릉 17.0℃
  • 흐림서울 22.2℃
  • 흐림대전 22.3℃
  • 흐림대구 19.2℃
  • 울산 16.4℃
  • 구름많음광주 20.3℃
  • 흐림부산 19.0℃
  • -고창 24.0℃
  • 흐림제주 21.0℃
  • -강화 19.4℃
  • -보은 20.6℃
  • -금산 21.3℃
  • -강진군 20.6℃
  • -경주시 17.0℃
  • -거제 19.7℃
기상청 제공

금융

코인레일 해킹사태 후폭풍…비트코인·트론 등 시세급락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가상통화 거래소 코인레일이 해킹으로 400억대 코인 유출사태가 벌어진 가운데, 주요 가상통화 시세가 급락했다.

 

11일 가상통화 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20분 기준 비트코인 가격 거래가격은 750만4000원으로 전날보다 6.81% 하락하면서 4월 12일 이후 장중 최저가를 기록했다.

 

비트코인의 연중 최고 상한가는 지난 1월 6일 2598만8000원이었다.

 

이더리움은 전일대비 9.14% 하락한 57만6000원, 리플은 9.34% 내린 640원에 거래됐으며, 코인레일 해킹사건으로 유출된 트론은 16.12% 하락한 52원에 거래된 것으로 알려졌다.

 

코인레일은 거래규모 기준 90위권의 중소거래소이지만, 가상통화 시장은 지난 2014년 해킹으로 인한 마운트곡스의 파산 이후 2년간 침체기를 겪은 바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김우일 칼럼]‘갑질’은 영혼의 홀로코스트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갑질’의 무분별한 횡포로 사회 전반의 여론이 들끓고 있다. 갑질이란 권력 관계에서 우위의 ‘갑’이 권리 관계의 하위에 있는 ‘을’에게 하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행위를 통칭한다. 대기업의 협력회사에 대한 갑질, 프랜차이즈의 가맹점에 대한 본사의 갑질, 교수가 학생에게 하는 갑질, 군대, 경찰, 기업 등 조직 내에서의 갑질은 사회 전반적으로 광범위하고 잔인하게 자행되고 있는 실정이다. 사회구조란 게 어쩔 수 없는 수직적 관계의 연결고리라면 갑과 을의 위치가 필연적 존재사항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그 연결고리라 함은 직무상 야기되는 위치의 함수관계이기 때문에 직무를 넘어서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은 ‘갑을’의 관계를 빙자한 또 다른 범죄임이 틀림없다. 을이 느낀 그 피해 후유증은 정신적 살인행위에 버금가는 만큼 크다할 수 있다. 우리는 여기서 중요한 사실 하나를 염두에 둬야하겠다. 갑질을 하는 대부분의 사람이 이른바 출세를 한 소수층이고 갑질을 당하는 대부분의 사람은 이 소수층의 하위구조에 있는 대다수의 국민에 해당한다. 소수가 눈에 보이지 않는 ‘갑질권력’ 이라는 칼로 대다수의 영혼을 기분대로 입맛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