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6 (일)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5.8℃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1.5℃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6.2℃
  • 맑음광주 3.8℃
  • 맑음부산 6.3℃
  • 맑음고창 2.1℃
  • 구름많음제주 6.0℃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8℃
  • 맑음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국세청, ‘빗썸’ 수백억대↑ 세금 추징...가상화폐 ‘움찔’

(조세금융신문=양학섭 기자) 국세청이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에 대해 수백억대의 세금을 추징한 것으로 알려져 가상화폐 거래소 이용객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국세청은 지난 1월 10일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 요원들을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빗썸 본사에 예고 없이 파견하여 고강도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당시 국세청의 세무조사는 가상화폐 거래소에 대한 국민들의 이목이 집중된 상태에서 진행됐다. 국세청은 지난 4월 중순 쯤 세무조사를 종료하고 법인세와 소득세 등 수백억대에 달하는 세금을 추징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세청은 빗썸에 대해 약 3개월 동안 고강도 세무조사를 진행하면서, 막대한 수수료수입에 대한 세금을 제대로 납부했는지 부분과 보유중인 가상화폐에 대한 회계처리 등을 집중 적으로 들여다 본 것으로 알려졌다.

 

세무업계에서는 국세청의 빗썸 세무조사는 2014년∼2017년 회계연도에 대해 진행한 것으로 보고 있으며, 추징된 세금에 대해선 불복 없이 전액 납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설상가상으로 국세청의 정밀 검증에서 탈세 등 불법 행위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번에 국세청이 추징한 수백억대의 세금은 전년 말과 올해 초에 빗썸 거래소의 폭발적인 거래로 인해 막대한 수수료 수입을 거둬들인 것에 대해 적정 세금을 납부하지 않아 부과한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현재 빗썸에 대한 정확한 추징 세액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일각에선 1000억대의 세금이 추징됐을 가능성도 배제할수 없다는 시각도 나오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최근 빗썸 운영업체인 비티씨코리아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빗썸의 2017년 매출액은 3334억원, 당기순이익 4272억원을 기록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