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16.4℃
  • 맑음강릉 16.8℃
  • 구름많음서울 19.6℃
  • 구름많음대전 18.1℃
  • 흐림대구 18.9℃
  • 구름많음울산 19.9℃
  • 맑음광주 17.9℃
  • 구름많음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17.5℃
  • 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18.0℃
  • 구름조금보은 14.9℃
  • 맑음금산 13.9℃
  • 구름많음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은행

KEB하나은행, 기업용 모바일뱅킹 서비스 전면 개편

무료알람 서비스 및 실시간 피드백 기능 강화

(조세금융신문=이기욱 기자) KEB하나은행의 기업고객용 스마트폰뱅킹이 내일(8일)부터 전면 개편된다.

 

7일 하나은행에 따르면 이번 새 스마트폰뱅킹 서비스는 고객 입장에서 거래화면을 구성하고 다양한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함으로써 사용자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우선 메인화면은 고객들이 많이 사용하는 조회·이체 업무와 결재함 업무를 중심으로 간단하게 개편했으며 그 외 메뉴들은 슬라이드 형태로 만들어 거래접근성을 극대화했다.

 

무료알람 서비스와 실시간 피드백 기능도 대폭 강화된다. 기업 인터넷뱅킹과의 연동을 통해 금융거래 결재 진행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잔액부족 등의 거래오류가 발생할 경우에도 알람 기능이 제공된다. 거래 영업점과의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기능도 내달 중으로 추가될 계획이다.

 

거래 편의성 향상을 위해 로그인 방식에 간편인증과 패턴인증 방식을 추가했다. 사전 신청 개인사업자들이 별도 OTP와 공인인증서 없이 이체기능(최대 300만원)을 활용할 수 있는 간편이체서비스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계좌개설 ▲기업전자금융 신규가입 ▲각종 금융거래 증빙서류의 거래 영업점 앞 제출 ▲플러스 모바일 보증부 대출 신청 등 다양한 비대면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박창국 KEB하나은행 기업디지털사업부장은 “이번 기업용 스마트폰뱅킹 전면 개편은 철저히 고객 입장에서 보다 편리한 금융 서비스 이용을 돕고자 마련됐다”며 “오는 10월로 예정된 기업 인터넷뱅킹 전면 개편에도 더욱 새롭고 세밀한 기업 디지털금융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아편전쟁이 미중무역전쟁에 주는 시사점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세계 경제대국인 미국과 중국이 요새 서로를 비난하며 보복관세 및 규제강화를 선포하는 등 무역전쟁의 양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이 전쟁은 대중무역수지에서 엄청난 적자를 면치 못하는 미국에 의해 자국산업보호를 이유로 먼저 시작되었다. 중국은 미국의 최대무역상대국이면서 무역적자유발국으로 미국 전체적자의 약 5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도 이에 질세라 한치의 양보도 없이 보복에 나설 태세다. 이는 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국가까지도 그 파급 효과가 미칠 수밖에 없다. 세계경제대국이 기침하면 중위 국가는 감기를 앓고 하위 국가는 독감을 앓는다는 글로벌 경제논리를 그대로 입증하게 될 것임에 의문의 여지가 없다. 단기적으로는 양대 국가 상호간에 벌어지는 무역감소가 우리나라와 같은 제3국에는 대체효과에 따른 수출증가가 어느 정도 이루어질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보호무역에 따른 전반적인 세계무역 감축으로 부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이 뻔하다. 이를 반영하듯 금융, 주식, 환율 등 세계경제지표들이 경계심을 드러내고 있다. 세계경기침체의 서막을 보는 듯하다. 필자는 갑자기 미국에 의해 야기된 무역전쟁을 보면서 1840년에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