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6 (일)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4.4℃
  • 맑음대구 5.6℃
  • 맑음울산 8.5℃
  • 맑음광주 5.4℃
  • 맑음부산 9.4℃
  • 맑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7.0℃
  • 맑음강화 0.8℃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7.8℃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이재현 CJ 회장 “글로벌 진출 필수…초격차 역량 확보”

 

(조세금융신문=이한별 기자) 이재현 CJ 회장이 "글로벌 진출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초격차 역량을 확보해 세계가 인정하는 글로벌 생활문화기업이 되자"고 말했다.

 

이 회장은 16일 서울 중구 CJ인재원에서 열린 ‘2018 온리원 컨퍼런스(ONLYONE Conference)’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며 임직원들과 ‘2020 그레이트 CJ, 2030 월드 베스트 CJ’달성을 향한 의지를 재확인했다.

 

온리원 컨퍼런스는 지난 1년간 높은 성과를 거둔 임직원을 시상하는 그룹 차원의 시상식 겸 컨퍼런스다. 이 회장을 비롯해 김홍기 CJ주식회사 대표이사와 주요 계열사 대표 및 임직원 350여명이 참석했다.

 

그는 향후 글로벌에서의 비약적 도약이 중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 회장은 “글로벌 1등 기업이 돼 대한민국의 국격을 높이고 세계인의 문화와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는 것이 사업보국의 사명을 완성하는 길”이라며 “국내 압도적 1등에서 나아가 글로벌 1등이 돼야 2020년 그레이트 CJ를 넘어 2030년 월드베스트 CJ를 달성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초격차 역량'이 필수적이며 초격차역량을 갖춘 1등이 바로 CJ가 추구하는 온리원(OnlyOne)”이라며 “각 사업별 글로벌 톱(TOP) 수준의 초격차역량을 확보하고 계속 진화 혁신한다면 명실상부 세계가 인정하는 글로벌 생활문화기업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우리는 국가와 시대가 원하는 사업을 했고 없던 사업, 안 된다고 반대하던 사업을 의지와 절박함으로 성공시킨 저력이 있다”면서 “자신감을 갖고 즐겁게 일하며 최고의 성과를 내는 ‘하고잡이’가 돼달라”고 주문했다.







배너


배너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