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5 (토)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4.3℃
  • 맑음대구 7.1℃
  • 맑음울산 9.2℃
  • 맑음광주 6.1℃
  • 맑음부산 10.5℃
  • 구름조금고창 3.0℃
  • 연무제주 8.2℃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3.4℃
  • 구름조금강진군 6.9℃
  • 구름많음경주시 7.8℃
  • 맑음거제 8.5℃
기상청 제공

포스코, 파이넥스 2공장 2대기 안정조업 성공

기술 수출에도 탄력

(조세금융신문=이한별 기자) 포스코는 고유기술로 개발해 첫 상용화 설비로 만든 파이넥스2공장이 2대기를 성공적으로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파이넥스 2공장은 지난 2월 1대기 조업을 마감하고 79일간의 합리화공 사를 거쳐 지난 5월 11일 불을 지핀 지 26시간만에 1200톤의 쇳물을 성공적으로 생산했다.

 

파이넥스2공장은 90년대 초부터 포스코가 개발해 완성한 신제선 공법의 첫 상용화 설비로 1대기는 2007년 첫 화입 이래 10년 11개월간 1400만톤의 쇳물을 생산한 바 있다.

 

포스코는 이번 파이넥스 2공장을 합리화 하면서 원료인 분철광석의 환원을 위해 가스와 분철광석을 나누는 분산판의 소재를 스테인리스 강재로 바꿔 설비의 내구성을 높였다.

 

또 기존 CO가스를 불어넣는 가스관을 환원로 벽에 설치하지 않고 노내 관을 통해 직접 공급함으로써 내화물의 수명도 연장시켰다. 

 

성능을 개선해 재탄생한 파이넥스 2공장이 성공적인 조업도를 보임에 따라, 파이넥스 기술의 해외 수출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사측은 기대했다.







배너


배너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