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7.9℃
  • 구름많음강릉 5.2℃
  • 연무서울 6.9℃
  • 연무대전 8.4℃
  • 박무대구 5.8℃
  • 울산 5.2℃
  • 연무광주 8.8℃
  • 박무부산 6.2℃
  • 맑음고창 7.3℃
  • 맑음제주 10.1℃
  • 구름조금강화 4.7℃
  • 구름많음보은 6.8℃
  • 구름조금금산 6.5℃
  • 맑음강진군 9.6℃
  • 흐림경주시 4.6℃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증권

금투협, 금융거래 시 홍채 등 생체정보로 로그인

블록체인·생체기술 결합 '차세대 인증' 위한 업무협약 체결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금융투자협회가 블록체인과 생체기술을 결합한 ‘차세대 인증’ 서비스를 도입한다.

 

금융투자협회와 삼성전자는 11일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체인아이디'(CHAIN-ID)와 '삼성패스'의 연계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체인아이디는 어느 증권사든 한번만 인증 절차를 마치면 다음에는 별도의 등록 절차 없이 어느 증권사에서도 금융 거래를 할 수 있는 공동인증 서비스다.

 

현재 시범운영에 11개 증권사가 참여한 상태다.

 

삼성패스는 삼성전자 스마트폰의 본인 인증 기술로 비밀번호 외에도 지문이나 홍채 등 생체정보로 로그인을 할 수 있게 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빠르면 오는 9월부터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용자는 체인아이디를 사용해 금융거래를 할 수 있게 되며, 서비스를 위해 별도의 앱을 설치할 필요는 없다.

 

또한 금투협은 PC환경에서 액티브X 등의 추가 보안 프로그램 설치 없이 체인아이디를 통해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PC전용 프로그램도 제공할 예정이다.

 

금융보안원과 함께 블록체인 인증 연계 표준안도 마련한다.

 

김정아 경영혁신본부장은 "금투업권의 블록체인 공동인증 플랫폼이 생체인증 기술과 결합해 공인인증을 대체하는 플랫폼으로 발전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시론]국가와 국민 위한 세제 만들기에 지혜 모으길
(조세금융신문=이동기 전 한국세무사고시회 회장) 국회와 정부에 법률안 제출권을 부여하고 있는 헌법규정에 따라 국회의원들도 수시로 세법개정안을 발의하고 있고, 정부도 해마다 대규모의 세제개편안을 마련해서 국회에 제출하고 있다. 그리고 예년과 마찬가지로 정부에서 제출한 세법개정안을 포함해 세법개정안 21개가 정기국회 막바지인 지난 12월 8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였다. 지난 12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조세법률안은 국회에 계류 중인 수많은 세법개정안 중 일부인데, 조세제도가 조석으로 변하는 복잡한 경제상황들을 반영하고 국가재정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하여 새로운 규정들을 만들고 기존에 있던 규정들도 수시로 개정하는 것이 불가피한 면이 있다고 하더라도, 민법이나 형법 등 다른 일반 법률에 비해 조세법의 개정 빈도가 지나치게 잦고 이해 당사자들의 입장에 따라 개정과정에서도 당초 개정취지와는 다르게 법안의 내용이 변형되는 경우가 많아서 조세법이 복잡하고 이해하기 어렵게 되는 면도 있는 것이 사실이다. 더욱이 국회의원이나 정부가 제출하는 세법개정안이 조세논리에 부합하면서도 국가경제와 국민을 위해 준비되고 충분히 논의되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현실적으로 그렇게 되고 있
[인터뷰]곽장미 한국세무사고시회장 “회원만을 위한 고시회 만들어 갈 것”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촬영=김종태 기자) 한국세무사고시회(이하 고시회)는 지난해 11월 16일 서울 강남구 한국도심공항 소노펠리체 컨벤션에서 열린 제48회 정기총회에서 제24대 회장으로 곽장미 회장을 탄생시켰다. 곽장미 회장의 임기(2년)는이날 총회에서부터 시작됐지만 곽 회장은 이미 고시회를 6개월가량 이끌어 왔다. 전임회장이었던 이동기 세무사가 지난해 6월 12일 치러진 서울지방세무사회 제25회 정기총회에 회장 후보로 출마하면서 당시 고시회 수석부회장 겸 총무부회장이었던 곽 부회장이 회장 권한대행을 맡게 됐기 때문이다. 이동기 전 회장이 서울회장 출마 이전에도 “차기 고시회장은 곽장미 부회장이 맡을 것”이라고 기자에게 귀띔했던 걸 보면 고시회의 첫 여성회장 출현은 이미 예고된 일이었다. 최초의 여성회장…‘고시회 맨’으로서 회장 소임 다하겠다 한국세무사고시회는 지난 1972년에 설립돼 올해로 47년의 역사를 자랑한다. 고시회원은 1만 2000여 명으로 한국세무사회 1만 3000여 명의 대부분이 고시회원으로 등록돼 있다. 비록 고시회가 한국세무사회 산하의 공식 단체가 아닌 임의단체라 하더라도 한국세무사회로서는 고시회의 행보가 신경쓰이지 않을





* 엣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