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0 (월)

  • 맑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3.8℃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6.2℃
  • 맑음울산 7.6℃
  • 맑음광주 7.1℃
  • 맑음부산 9.3℃
  • 구름많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9.0℃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5.7℃
  • 구름조금경주시 7.3℃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세무사회, 네이버 지식iN 전문상담세무사 188명 추가위촉

13일 세무사회관에서 위촉식 개최
이창규 회장 "전문세무상담 활동 통해 납세자 권익보호에 앞장"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한국세무사회(회장 이창규)는 13일 서초동 세무사회관에서 ‘2018년 네이버 지식iN 전문상담세무사’ 위촉식을 개최하고 188명의 세무사를 새롭게 위촉했다.

 

이창규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세무사법 개정과 함께 국민들은 물론 국세청 등 유관기관이 바라보는 세무사의 위상이 더욱 높아졌다”며 “이럴 때일수록 네이버 전문세무상담과 같은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전문자격사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국민에게 다가가는 세무사상을 확립하는데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적극적인 상담활동으로 납세자의 권익 보호와 세무사회 1만3천 회원 모두의 위상제고를 위해 애써달라”고 당부했다.

 

 

김완일 부회장은 다년간의 상담 노하우를 바탕으로 네이버 전문세무상담 글 작성요령 및 유의사항에 대해 설명했다. 김 부회장은 “네이버 전문세무상담 활동은 공인된 세무전문가인 세무사가 납세자의 세금고민을 해결한다는 의의와 함께 세무사들도 다양한 세무사례를 접하고 공부 할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는 장점이 있다”며 “네이버 전문상담 활동 경험이 소중한 자산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이창규 회장은 이날 새롭게 위촉된 188명의 전문세무상담사를 대표해 정성찬, 박종렬, 금슬기, 정진희 세무사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이날 대표로 위촉장을 받은 금슬기 세무사는 위촉식이 끝난 후 “세무사로 일하며 안타까운 상황에 놓인 납세자들을 돕고 싶은 마음이 있었는데 네이버 전문세무상담 활동이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며 “빠르고 정확한 상담으로 많은 납세자들이 조금이나마 세금고민을 덜어낼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이번에 새롭게 188명의 전문세무상담사가 위촉됨에 따라 네이버 지식iN 전문세무상담에는 모두 422명의 세무사가 활동하게 됐다.

 

한국세무사회는 2015년 4월에 네이버와 ‘세무정보 공동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지식iN 전문세무상담을 시작했으며 상담수요에 맞춰 2015년 8월과 2016년 6월 두 차례에 걸쳐 254명의 전문상담세무사를 위촉했다. 시행 3년차에 접어든 네이버 지식iN 전문세무상담을 통해 현재까지 누적 40만 건의 상담 활동이 이뤄졌으며 최근에는 하루 평균 430여건의 상담요청이 쇄도하고 있다.







배너


배너




[시론]부동산시장의 안정화와 부동산세제
(조세금융신문=홍기용 인천대 경영대학장) 우리나라의 부동산은 지금까지 꾸준히 올라만 갔다. 추세적으로 내려간 적은 없다. 물가수준 등 여러 요인에 의거 영향을 받았을 것이다. 장기적으로는 어쩌면 당연하다. 그러나 최근에는 부동산 중에서 특히 주택의 가격이 서울 및 특정지역을 중심으로 매우 폭등하였다. 이러니 국민들은 부동산에 대해 관심이 클 수밖에 없다. 주택보유자입장에서나 무주택입장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주택은 모든 사람들의 필수재이지만, 아직도 무주택비율이 매우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주택가격의 폭등은 무주택자를 더욱 힘들게 하여 사회적 문제가 될 수 있다. 정부는 강력한 대책을 수시로 내놓고 있다. 부동산가격은 기본적으로 수요와 공급의 경제법칙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서울 및 특정지역의 주택은 수요가 많지만 공급은 늘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이러한 지역은 인기가 있기 때문이다. 사람은 돈이 많이 생기면 좋은 지역에서 살기 바란다. 이에 반해 여러 사정상 경제형편이 어려워지는 사람은 가능하면 좋은 지역을 떠나기 주저한다. 따라서 수요공급의 법칙에 의거 인기있는 특정지역의 주택가격은 상승하는 경향이 강하다. 이러한 사정에도 불구하고 세금
[저자와의 만남] 이중장 세무사,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 ' 출간
(조세금융신문=구재회 기자) 부동산 임대업과 관련한 종합소득세, 양도소득세 감면, 종부세, 재산세, 취득세까지 다룬 범(凡)부동산 서적이 출간됐다. '부동산 임대업·매매업 및 주택신축판매업의 세무 실무‘가 그 주인공. 부동산 세금에 관한 거의 모든 정보와 세금제도를 낱낱이 파헤친 종합 서적은 사실상 국내에서 처음이다. 저자 이중장 세무사는 세무 업무를 하면서 정보에 대한 부족함을 느꼈고 실무자를 위한 업무 지침서를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서 집필을 시작했다. 특히 실용적이며 범용적인 양도세, 상속·증여세, 취득세 등은 수험 공부에는 비중이 다소 적은 편이지만 실무에서는 활용도가 굉장히 높다. 이 책은 2014년 초판, 2016년 개정판 이후 2년만에 출간됐다. 초판 및 개정판은 큰 호응을 얻었고 독자로부터 많은 문의도 이어졌다. 하지만 스스로 부족하다고 느끼며 개정증보3판을 출간하게 되었다. 지난 10월 29일 책이 출간한 뒤 다망한 와중에 조세금융신문 본사에서 만난 이중장 세무사는 다소 긴장한 듯 보였지만 1500페이지에 달하는 무거운 책을 든 그의 얼굴에선 자긍심이 느껴졌다. “양도소득과 사업소득을 잘못 구분해 과세를 하는 경우가 많다.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