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2 (수)

  • 맑음동두천 22.7℃
  • 흐림강릉 20.0℃
  • 맑음서울 24.8℃
  • 맑음대전 25.1℃
  • 흐림대구 21.8℃
  • 흐림울산 22.6℃
  • 구름조금광주 25.4℃
  • 흐림부산 25.9℃
  • 맑음고창 26.1℃
  • 흐림제주 23.0℃
  • 맑음강화 22.6℃
  • 흐림보은 22.7℃
  • 맑음금산 23.2℃
  • 맑음강진군 25.6℃
  • 흐림경주시 22.2℃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스팅어·제네시스 G80, 베스트 실내 디자인 ‘톱 10’

북미 자동차 전문지 ‘오토 트레이더’ 조사…벤츠·BMW 등과 나란히 선정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기아차 스포츠세단 스팅어와 현대차 제네시스 G80이 북미 자동차 전문지 ‘오토 트레이더’의 ‘2018 베스트 실내 디자인 톱 10’에 뽑혔다.

 

12일(현지시간) 오터 트레이더에 따르면 5만 달러(약 5300만원) 이하 양산차 중 최고의 실내 디자인을 갖춘 차를 선정하는 조사에서 스팅어와 G80은 메르세데스 벤츠 C클래스, BMW i3, 아우디 Q5 등 글로벌 유명 브랜드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밖에 톱 10에는 뷰익 인클레이브, 링컨 컨티넨탈, 마쓰다 CX-9 시그니처, 램 1500, 볼보 XC60 등이 선정됐다.

 

오토 트레이더는 스팅어에 대해 “직관적인 컨트롤과 스포츠 세단 치고는 보기 드물게 넉넉한 뒷좌석 공간, 고급차에 쓰이는 도어 패널 소재 등이 돋보인다”며 “비싼 차종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특별한 실내 공간을 꾸몄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또 제네시스 G80에 대해서는 “튀거나 눈에 거슬리는 디자인 없이 멋진 실내 공간을 창출했으며 잘 조화를 이룬 컨트롤 장치가 뛰어나다”고 평했다.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아편전쟁이 미중무역전쟁에 주는 시사점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세계 경제대국인 미국과 중국이 요새 서로를 비난하며 보복관세 및 규제강화를 선포하는 등 무역전쟁의 양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이 전쟁은 대중무역수지에서 엄청난 적자를 면치 못하는 미국에 의해 자국산업보호를 이유로 먼저 시작되었다. 중국은 미국의 최대무역상대국이면서 무역적자유발국으로 미국 전체적자의 약 5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도 이에 질세라 한치의 양보도 없이 보복에 나설 태세다. 이는 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국가까지도 그 파급 효과가 미칠 수밖에 없다. 세계경제대국이 기침하면 중위 국가는 감기를 앓고 하위 국가는 독감을 앓는다는 글로벌 경제논리를 그대로 입증하게 될 것임에 의문의 여지가 없다. 단기적으로는 양대 국가 상호간에 벌어지는 무역감소가 우리나라와 같은 제3국에는 대체효과에 따른 수출증가가 어느 정도 이루어질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보호무역에 따른 전반적인 세계무역 감축으로 부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이 뻔하다. 이를 반영하듯 금융, 주식, 환율 등 세계경제지표들이 경계심을 드러내고 있다. 세계경기침체의 서막을 보는 듯하다. 필자는 갑자기 미국에 의해 야기된 무역전쟁을 보면서 1840년에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