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2 (수)

  • 맑음동두천 15.1℃
  • 구름많음강릉 16.1℃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5.7℃
  • 구름많음대구 17.6℃
  • 흐림울산 19.8℃
  • 맑음광주 16.5℃
  • 구름많음부산 20.4℃
  • 맑음고창 15.1℃
  • 흐림제주 21.6℃
  • 구름조금강화 15.6℃
  • 구름조금보은 12.3℃
  • 맑음금산 11.6℃
  • 구름조금강진군 16.5℃
  • 흐림경주시 19.5℃
  • 구름조금거제 19.6℃
기상청 제공

LGU+, NB-IoT 기반 지능형 소화전 개발

전용망 통해 소방본부 관제센터에 제공…소화전 이상 유무 원격 관리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LG유플러스는 경북소방본부와 협력해 NB-IoT(협대역 사물 인터넷) 기반의 지능형 소화전을 국내 최초로 개발하고 경북소방본부에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도시 대로변 곳곳에 설치된 소화전과 주택 밀집 지역의 소화전에 NB-IoT 통신 모듈을 탑재, 소화전 누수 상태, 동결 여부 및 방수 압력 정보를 자사 NB-IoT 전용망을 통해 소방본부 관제센터에 도입한다.

 

경북소방본부는 지능형 소화전의 도입으로 기존 현장 방문 점검으로 발생하는 인력, 시간, 비용 손실을 막을 수 있게 됐다. 또 NB-IoT 원격 모니터링이 가능해짐에 따라 소방관이 직접 현장에 출동하지 않더라도 관제센터에서 신속하고 편리하게 소화전 이상 유무를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지능형 소화전은 이같은 모니터링뿐만 아니라 다양한 기능도 제공한다. 소화전 주변에 설치된 주정차 방지 센서와 스피커를 통해 평상시 소화전 부근 불법 주차된 차량을 인식하고 주차 금지 안내 방송을 하며 화재 발생 시에는 주변 사람들에게 알려 소방차의 원활한 진입을 돕게 된다.

 

아울러 소화전의 온도가 일정 온도 이하가 되면 히터가 자동으로 작동돼 겨울청 동파를 예방한다.

 

경북소방본부는 영주시 전통시장, 상가 밀집 지역 등에 지능형 소화전을 설치 운영하고 추후 도내 23개 시·군으로 확대 설치할 계획이다.

 

안성준 LG유플러스 IoT부문장(전무)는 “NB-IoT 기술을 적용한 지능형 소화전 출시로 화재 발생 초기 소방서 화재 대응 능력을 대폭 끌어올릴 것”이라며 “이 제품이 소방산업시장에 빠르게 확산돼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전국 시·도 지역에 NB-IoT 전용망 구축을 완료한 데 이어 스마트 가스 배관망 관리 시스템 구축 및 전기, 가스 등 원격 검침 시범 서비스를 지작했다. 연내에는 화물추적, 물류관리 등의 서비스도 선보일 방침이다.

 







배너


배너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아편전쟁이 미중무역전쟁에 주는 시사점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세계 경제대국인 미국과 중국이 요새 서로를 비난하며 보복관세 및 규제강화를 선포하는 등 무역전쟁의 양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이 전쟁은 대중무역수지에서 엄청난 적자를 면치 못하는 미국에 의해 자국산업보호를 이유로 먼저 시작되었다. 중국은 미국의 최대무역상대국이면서 무역적자유발국으로 미국 전체적자의 약 5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도 이에 질세라 한치의 양보도 없이 보복에 나설 태세다. 이는 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국가까지도 그 파급 효과가 미칠 수밖에 없다. 세계경제대국이 기침하면 중위 국가는 감기를 앓고 하위 국가는 독감을 앓는다는 글로벌 경제논리를 그대로 입증하게 될 것임에 의문의 여지가 없다. 단기적으로는 양대 국가 상호간에 벌어지는 무역감소가 우리나라와 같은 제3국에는 대체효과에 따른 수출증가가 어느 정도 이루어질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보호무역에 따른 전반적인 세계무역 감축으로 부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이 뻔하다. 이를 반영하듯 금융, 주식, 환율 등 세계경제지표들이 경계심을 드러내고 있다. 세계경기침체의 서막을 보는 듯하다. 필자는 갑자기 미국에 의해 야기된 무역전쟁을 보면서 1840년에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