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수)

  • -동두천 8.1℃
  • -강릉 9.9℃
  • 연무서울 7.2℃
  • 구름많음대전 11.4℃
  • 맑음대구 12.2℃
  • 맑음울산 12.5℃
  • 구름조금광주 12.8℃
  • 맑음부산 11.7℃
  • -고창 12.3℃
  • 맑음제주 14.8℃
  • -강화 6.7℃
  • -보은 10.1℃
  • -금산 9.7℃
  • -강진군 13.7℃
  • -경주시 12.8℃
  • -거제 11.0℃
기상청 제공

박형수 조세재정연구원장 사의 표명…19일 퇴임식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내정, 국책연구기관장 물갈이 가속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박형수 조세재정연구원장이 임기 4개월을 남기고 퇴임의사를 밝혔다.

 

14일 관계부처에 따르면, 조세재정연구원은 오는 19일 2시 박 원장의 퇴임식을 개최한다. 박 원장의 임기는 올 6월까지였다. 개인적 사정 외 별다른 사유는 밝히지 않았다.

 

박 원장의 조기퇴임은 박근혜 정부 인사 물갈이로 풀이된다. 지난해 12월 26일 김준경 한국개발연구원(KDI) 원장을 시작으로 현정택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 유병규 산업연구원장 등이 줄이어 사의를 표명했다.

 

지난 6일 문재인 캠프에서 포용국가위원회 위원장을 지낸 성경륭 한림대 사회학과 교수가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으로 내정된 만큼 이같은 움직임은 앞으로 더 가속될 것으로 보인다. 경제인문사회연구회는 국무총리실 소속으로 26개 국책연구기관을 총괄하는 곳이다.

 

박 원장은 67년생, 전남 화순 출신 인물로, 한국은행을 다니다가 2001년 조세재정연구원에 들어가 재정분석센터장, 기획조정실장, 예산분석센터장, 연구기획본부장을 거쳤다.

 

18대 대선에서 인수위 경제1분과 전문위원을 지냈으며, 2013년 박근혜 정부 출범 후 통계청장에 임명돼 ‘역대 최연소 통계청장’ 기록을 세웠다. 2015년 6월 조세재정연구원장에 임명됐다.

 






배너

SPONSORED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