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 (화)

  • -동두천 3.0℃
  • -강릉 3.0℃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4.1℃
  • 맑음부산 5.3℃
  • -고창 3.6℃
  • 맑음제주 6.1℃
  • -강화 3.8℃
  • -보은 2.1℃
  • -금산 1.7℃
  • -강진군 5.3℃
  • -경주시 4.2℃
  • -거제 4.2℃
기상청 제공

전경련, 명칭변경 잠정유보… 5대 핵심사업 발표

허창수 "일자리 창출 등 경제 돌파구 마련한다"

 

(조세금융신문=이한별 기자) 전국경제인연합회가 13일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제57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일자리 창출 등 2018년 ‘5대 핵심사업’을 발표했다.   

 

전경련은 이날 △ 민간 일자리 창출 △ 4차 산업혁명 선도 △저출산 대응 △신시장 개척 △통일경제 기반 조성 등을 ‘2018년 5대 핵심사업’으로 선정했다.


허창수 회장은 개회사에서 “지난해 전경련은 회장단 회의를 폐지하고 사무국 예산과 인력을 대폭 감축하는 등 많은 변화가 있었다”며 “어려운 상황 하에서도 민간 외교를 강화하고 평창올림픽에 힘을 보태는 등 국가와 사회에 기여하고자 노력했다”고 말했다. 


허 회장은 “하지만 사회 각계의 신뢰를 회복하기에는 여전히 부족하다”며 “올해는 혁신 성장을 위한 5대 사업을 추진해 우리 경제의 돌파구를 마련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일자리는 기업이 할 수 있는 최고의 보답이라는 생각으로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전경련 관계자는 “싱크탱크 기능을 강화해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핵심사업을 선정했다”며 “기업정책 연구뿐만 아니라 저출산, 청년일자리 등 국가적 어젠다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해법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SPONSORED



배너



[인터뷰]지금강(주) 회장 김식 "사람을 풍요롭게, 제2농촌혁신의 기술 선도"
(조세금융신문=윤봉섭 기자) 지난 2017년 ‘제6회 중소기업경영대상’에서 종합대상인 국회의장상을 수상한 지금강(주) 김식 회장. 그는 “세상에 있는 물건으로 세상에 없는 제품을 만들어 왔다”고 겸손하게 말한다. 언뜻 이해가 되지 않는 듯 보이지만 인터뷰를 통해 김식 회장이 강조하는 의미를 들어보면 그가 말하는 것이 무엇인지 이해를 할 수 있다. 기업에 있어 새로운 상품을 찾아내고 개발하는 것은 그만큼 오랜 시간과 노력, 그리고 막대한 자본이 필요하지만 김식 회장은 자신에게 맞는 가장 합리적인 방법을 통해 기업을 경영하고 있다. 발명특허 14건 등 신기술 25건 ‘도전의 역사’ ‘지금강’은 광주에 본사를 두고 3개의 공장과 첨단연구소를 가동하고 있다. 이미 10여 년 전 중소기업으로서 매출 900억을 돌파한 이래 중견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1000억 매출 목표를 세웠다. 230여명의 직원에 매년 10% 성장, 여기에 1000여개의 협력회사와 함께 광주지역 경제발전을 도모하는 한편 일자리창출에도 기여하는 등 지역을 대표하는 강소기업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김 대표는 ‘사람을 풍요롭게 하기 위한 기술개발’에 주력하고 있다고 강조한다. 가난한 농촌에서 태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