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8 (금)

  • -동두천 23.7℃
  • -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5.0℃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9.2℃
  • 흐림울산 26.5℃
  • 흐림광주 25.7℃
  • 연무부산 25.4℃
  • -고창 24.0℃
  • 박무제주 22.4℃
  • -강화 22.5℃
  • -보은 25.4℃
  • -금산 25.9℃
  • -강진군 26.0℃
  • -경주시 30.8℃
  • -거제 29.7℃
기상청 제공

사회

급상승하는 가상화폐 한국 프리미엄 코인정보소에서 한 눈에

(조세금융신문=이준영 기자) 비트코인의 등장으로 가상화폐에 대한 관심은 점점 높아지고 있다. 그만큼 그에 대한 가치도 높아지고 있으며, 기존 화폐에 없는 새로운 개념들이 포함되어 있다.


가상화폐는 디지털 화폐라는 특징뿐 만 아니라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거래의 정보나 내용들이 암호화되어 거래 참가자들에게 공개된다는 장점도 있다. 이를 통해 기존 화폐에 비해 거래내역은 투명해지고 해킹까지 방지할 수 있다. 이런 점들 때문에 가상화폐는 전 세계 많은 투자자들에게 새로운 거래대상으로 각광받고 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비트코인을 제외한 많은 가상화폐들이 출시되고 있는데 대표적으로 이더리움과 리플, 라이트 코인 등을 들 수 있다. 이들은 알트코인이라고 불리며 비트코인과는 조금씩 변형된 시스템과 프로세스로 가상화폐 투자자들에게 어필하고 있다. 단순한 디지털 화폐가 아닌 한층 업그레이드 된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서 4차산업 혁명에서의 기술발전의 첨병 역할을 하는 것이다.


이렇게 가치를 인정받고 전 세계의 투자들이 몰리고 있는 가상화폐 시장은 국내에서도 그 열기가 대단하다. 한국시장이 전 세계 가상화폐 시장을 선도한다고 할 정도다. 가상화폐 열풍이 한국에 불어오면서 한국 프리미엄 수치는 무려 30%에 달하고 있다 이런 열기 속에서 코인정보소는 시장에 떠도는 많은 정보들 특히 한국 프리미엄에 관한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정리해 주고 있다.


코인정보소는 비트코인을 비롯한 400여개의 다양한 가상화폐에 대한 소개나 최신 동향을 공개하고 있다. 특히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등의 가상화폐들을 통화, 블록체인 솔루션, 게임플랫폼, SNS, 전자상거래 등의 용도에 따른 분류표나 각 가상화폐에 대한 상세한 소개를 담은 코인백서, 가상화폐별 대표 SNS 계정, 가상화폐 관련 행사들에 대한 월별 일정정리, 실시간 시세 등 가상화폐에 대한 다양하고 심도 있는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다.


여기에 최근 한국프리미엄, 비트코인 선물시세, 차트, 거래소별 시세 업데이트를 하였다. 또한 최근 모바일 트렌드에 부합하기 위해 공식 앱도 출시했다.


코인정보소 측은 "기존의 코인정보소 웹사이트 또한 모바일 웹 브라우저에 대한 대응을 충분히 해놓았지만, 이번 앱 출시를 통해 별도의 브라우저 없이 보다 간편하게 코인정보소 커뮤니티에 접속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코인정보소 앱이 런칭되면서 웹사이트보다 더 간편하게 가상화폐 관련 커뮤니티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실제 가상화폐 거래를 진행 중인 이용자들이 거래 과정에서 겪었던 각종 경험을 토대로, 토론과 향후 시세 전망 등의 정보 교류를 자유롭게 작성할 수 있는 커뮤니티를 제공하여, 이용자들에게 도움을 주고 있다.







배너




배너




[김우일 칼럼]‘갑질’은 영혼의 홀로코스트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갑질’의 무분별한 횡포로 사회 전반의 여론이 들끓고 있다. 갑질이란 권력 관계에서 우위의 ‘갑’이 권리 관계의 하위에 있는 ‘을’에게 하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행위를 통칭한다. 대기업의 협력회사에 대한 갑질, 프랜차이즈의 가맹점에 대한 본사의 갑질, 교수가 학생에게 하는 갑질, 군대, 경찰, 기업 등 조직 내에서의 갑질은 사회 전반적으로 광범위하고 잔인하게 자행되고 있는 실정이다. 사회구조란 게 어쩔 수 없는 수직적 관계의 연결고리라면 갑과 을의 위치가 필연적 존재사항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그 연결고리라 함은 직무상 야기되는 위치의 함수관계이기 때문에 직무를 넘어서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은 ‘갑을’의 관계를 빙자한 또 다른 범죄임이 틀림없다. 을이 느낀 그 피해 후유증은 정신적 살인행위에 버금가는 만큼 크다할 수 있다. 우리는 여기서 중요한 사실 하나를 염두에 둬야하겠다. 갑질을 하는 대부분의 사람이 이른바 출세를 한 소수층이고 갑질을 당하는 대부분의 사람은 이 소수층의 하위구조에 있는 대다수의 국민에 해당한다. 소수가 눈에 보이지 않는 ‘갑질권력’ 이라는 칼로 대다수의 영혼을 기분대로 입맛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