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9 (토)

  • -동두천 25.4℃
  • -강릉 18.2℃
  • 구름조금서울 25.8℃
  • 맑음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0.8℃
  • 흐림울산 20.4℃
  • 연무광주 26.1℃
  • 흐림부산 21.5℃
  • -고창 25.7℃
  • 구름조금제주 25.4℃
  • -강화 24.4℃
  • -보은 23.7℃
  • -금산 25.4℃
  • -강진군 25.4℃
  • -경주시 20.4℃
  • -거제 23.7℃
기상청 제공

HDC현대산업개발,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분양

2020년 7월 입주 예정…운정신도시 최대 규모 단지


(조세금융신문=심재완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15일 파주운정택지개발지구 내 A26 블록에 입지할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분양에 나섰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지하 2~지상 최고 2930개동, 전용면적 59~1093042세대로 운정신도시 최대 규모의 단지다.

 

전용면적별 세대수를 살펴보면 59A 247세대 59B 53세대 84A 1462세대 84B 368세대 84C 375세대 98162세대 109A 162세대 109B 113세대 109C 100세대 등 9개 주택형으로 전용면적 85이하 중소형이 전체의 80%이상을 차지한다. 전용면적 85이하 2505세대는 국민주택으로, 전용면적 85초과 537세대는 민영주택으로 공급된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4Bay 판상형 중심(일부 세대)의 평면으로 개방감 있는 실내공간이 마련된다. 또한 전 세대 남향 중심 배치, 최대 약 100m의 넓은 동 간 거리를 확보해 가구별 통풍과 채광을 극대화했다. 주부들의 동선을 고려해 주방을 자형으로 배치했으며 알파룸, 드레스룸, 펜트리 등의 수납공간이 풍부하다. 일부 전용 109형에서는 별도의 출입문을 갖춰 2세대 분리가 가능한 부분 임대형 세대를 선보인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단지의 조경면적이 약 45%로 주거환경이 쾌적하고 단지 내외에 녹지환경이 풍부하다. 단지 중심부의 오픈스페이스형 1.1km 산책로와 단지 순환형 1.7km의 산책로에서 조경을 감상하며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다.

 

차량 5분 거리에 운정 호수공원과 도보 10분 거리에 게이트볼장풋살경기장테니스장배드민턴장 등을 갖춘 운정건강공원이 위치해 있다. 단지 주변에는 한울공원, 메아리공원 등의 소규모 공원이 있다.

 

교육 및 생활 인프라도 풍부하게 갖춰져 있다. 단지 근처에 초등학교가 신설될 예정이며 동패초··, 운정고(자율형 공립고) 등의 학교가 도보권에 있다. 단지에서 차량 5분 거리에 이마트홈플러스가 위치해 있고 차량 10분 거리에 프리미엄 아울렛영화관 등이 있어 쇼핑·문화 등 다양한 인프라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지난달 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파주 연장이 사실상 확정돼 GTX 개통의 최대 수혜 단지로 꼽힌다. 이 노선이 생기면 운정신도시에서 서울역까지 10여 분, 삼성역까지 20분대면 갈 수 있다.

 

이밖에도 아이파크만의 IT첨단시스템의 일환으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하나로 조명난방 등 홈네트워크 시스템을 제어할 수 있고 세대 내 조명 밝기와 색상을 조절할 수 있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파주시 미래로 396(야당동 1002번지)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07월 예정이다.







배너




배너




[김우일 칼럼]‘갑질’은 영혼의 홀로코스트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갑질’의 무분별한 횡포로 사회 전반의 여론이 들끓고 있다. 갑질이란 권력 관계에서 우위의 ‘갑’이 권리 관계의 하위에 있는 ‘을’에게 하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행위를 통칭한다. 대기업의 협력회사에 대한 갑질, 프랜차이즈의 가맹점에 대한 본사의 갑질, 교수가 학생에게 하는 갑질, 군대, 경찰, 기업 등 조직 내에서의 갑질은 사회 전반적으로 광범위하고 잔인하게 자행되고 있는 실정이다. 사회구조란 게 어쩔 수 없는 수직적 관계의 연결고리라면 갑과 을의 위치가 필연적 존재사항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그 연결고리라 함은 직무상 야기되는 위치의 함수관계이기 때문에 직무를 넘어서는 비정상적, 부당, 압박은 ‘갑을’의 관계를 빙자한 또 다른 범죄임이 틀림없다. 을이 느낀 그 피해 후유증은 정신적 살인행위에 버금가는 만큼 크다할 수 있다. 우리는 여기서 중요한 사실 하나를 염두에 둬야하겠다. 갑질을 하는 대부분의 사람이 이른바 출세를 한 소수층이고 갑질을 당하는 대부분의 사람은 이 소수층의 하위구조에 있는 대다수의 국민에 해당한다. 소수가 눈에 보이지 않는 ‘갑질권력’ 이라는 칼로 대다수의 영혼을 기분대로 입맛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