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0 (수)

  • -동두천 -10.9℃
  • -강릉 -7.2℃
  • 맑음서울 -9.7℃
  • 대전 -8.3℃
  • 구름조금대구 -5.4℃
  • 맑음울산 -4.8℃
  • 광주 -4.4℃
  • 맑음부산 -4.0℃
  • -고창 -4.1℃
  • 구름많음제주 1.9℃
  • -강화 -10.1℃
  • -보은 -9.9℃
  • -금산 -9.5℃
  • -강진군 -3.5℃
  • -경주시 -4.8℃
  • -거제 -3.1℃
기상청 제공

제76차 금융조세포럼 '소득세법상 파생상품 과세' 주제발표

손영철 세무사 "현물거래와의 대층적 과세 이뤄진 후 과세 강화해야”

(조세금융신문=구재회 기자) 투기거래와 무위험 차익거래 중심으로 소득세법상 파생상품 과세에 대해 검토해보는 자리가 마련됐다.

 

24일 한국거래소 본관 2층에서 열린 76차 금융조세포럼에서 손영철 세무사가 이 같은 주제로 발표했다.

 

정부는 코스피 200선물, 옵션 투자이익에 대한 적용세율을 5%에서 10%로 상향해서 주식양도소득 과세와의 형평을 추구하고 있다.

 

손 세무사는 이에 대해 코스피 200선물, 옵션 기초자산에 대한 과세가 없는 상황에서 선물만 과세하기 때문에 코스피 200에 대한 차익거래 및 헷지거래 위축은 더욱 심화될 것이라며 현물거래와의 대층적 과세가 이뤄진 후에 과세를 강화하는 것이 합당하다고 피력했다.

 

이는 파생상품 이익에 과세하면서 그 현물거래에 대해서는 과세하지 않거나, 반대로 현물거래에 대해 과세하면서 그 파생상품 이익에 과세하지 않으면 비대칭적 과세로 투자행위에 왜곡을 초래할 수 있기 때문이다.

 

코스피 200선물·옵션에 대한 과세는 기초자산(주식)에 대한 과세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의 과세이기 때문에 과세 중립성에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 반대로 대주주 현물거래는 과세하면서 주식선물·옵션거래에 대해 과세하지 않는 것도 문제다.

 

손 세무사에 따르면 파생상품 이익을 현물 결제한다면 발생하는 당일 매수·매도로 인한 양도차익 상당액을 매수자(혹은 매도자)가 매도자(혹은 매수자)에게 지급하는 것과 다를 바 없기 때문에 양도소득으로 구분하는 것이 타당하다.

 

또한 현물거래와의 연관성을 고려하면 파생상품 이익의 과세는 소득세법 상 양도소득세가 과세되는 과세물건을 기초자산으로 해서 발생한 이익에 대해서만 양도소득세를 과세해야 한다.

 

한편, 손 세무사는 이익이 확정됐다고 해서 이를 이자소득으로 보는 것도 옳지 않다고 주장했다. 거래 형식이 양도인 점, 시장 이상현상을 이용해 일시적으로 취하는 이득이라는 점 등을 감안해서 차익거래로 인한 이익을 양도소득으로 봐야 한다는 것이다.

 

다만, 조세회피를 목적으로 한 경우에는 예외적으로 이자소득으로 재구성할 필요가 있다. 현재 정부는 무위험 차익거래에 대해 이자소득으로 재구성해서 과세를 강화한 바 있다.


관련기사





배너

SPONSORED



배너



차별 받는 ‘자본시장의 파수꾼’ 남기권 중소회계법인협의회장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회계감사가 공멸의 기로에 섰다. 문재인 정부는 올해 큰 경제적 결단을 내렸다. 상장회사의 회계감사 지정방식을 기업이 마음대로 고르는 자유수임제에서, 정부에서 지정해주는 지정제로 바꿨다. 기업과 회계법인 간 유착과 갑을관계 종식은 회계업계의 염원이었다. 하지만 남기권 중소회계법인협의회 회장은 회계업계의 공멸을 경고한다. 금융위기 당시 영국 금융당국은 ‘빅4’ 회계법인의 독점을 우려했지만, 우리는 지금 대형 회계법인에 회계감사시장을 몰아주고 있다. 남 회장은 회계법인간 상호견제·품질경쟁이 회계투명성을 담보하는 유일한 해법이라고 강조한다. 회계는 자본시장의 근간인 신뢰를 보장하는 만국 공통어다. 투자자는 기업이 공개하고, 공인회계사가 정직성을 인증한 회계장부를 기초로 투자결정을 내린다. 그러나 1982년 이후 평가를 받는 시험응시생(기업)이 감독관(회계법인)을 마음대로 선정할 수 있는 자유선임제 체계가 30년 넘게 지속되면서 우리나라 기업의 정직성은 땅에 떨어졌다. 그동안 기업들은 회계법인에 아예 컨닝, 장부조작을 도와주는 소위 ‘마사지’를 요구했다. 회계법인들은 가격도 싸고, ‘마사지’ 솜씨도 뛰어나야 일감을 딸 수 있었다. 정직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