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4 (일)

  • -동두천 -12.2℃
  • -강릉 -8.2℃
  • 맑음서울 -12.4℃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7.6℃
  • 광주 -7.5℃
  • 맑음부산 -6.5℃
  • -고창 -7.6℃
  • 제주 -0.9℃
  • -강화 -11.1℃
  • -보은 -9.9℃
  • -금산 -9.7℃
  • -강진군 -5.7℃
  • -경주시 -8.1℃
  • -거제 -5.2℃
기상청 제공

BAT코리아, 신임사장에 스위스 국적 매튜 쥬에리 선임

한국‧대만‧홍콩을 포괄하는 북아시아 지역 총괄대표도 겸임

(조세금융신문=김필주 기자) 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 코리아(이하 ‘BAT코리아’) 신임 사장으로 매튜 쥬에리(Matthieu Juery) 전 BAT 그룹 ‘로스만(Rothmans)’ 글로벌 마케팅 총괄이 선임됐다.


12일 BAT코리아는 이같이 밝히며 매튜 쥬에리 신임 사장은 한국‧대만‧홍콩을 포괄하는 북아시아 지역 총괄대표도 겸임하게 된다고 전했다.


파리 태생이며 스위스 국적자인 매튜 쥬에리 신임 사장은 지난 2010년 BAT 오스트리아 사장에 취임한 이후, 그리스‧키프로스‧몰타‧이스라엘 지역을 총괄하는 BAT 헬라스 지역 사장을 지내기도 했다.


이후 런던 BAT 본사에서 BAT 그룹 글로벌 핵심 브랜드로 손꼽히는 로스만의 글로벌 마케팅 총괄을 담당하기도 했다.


BAT 합류 전 쥬에리 신임 사장은 세계 여러 지역에서 다양한 마케팅 보직을 거치며 소비재(FMCG) 분야의 전문가로서 입지를 굳혔다. 세계 최대 규모 화장품 기업인 로레알(L´ORÉAL)에서는 14년간 경력을 쌓으며 독일 및 말레이시아 등 국가에서 대표직을 지낸 바 있다.


쥬에리 신임 사장은 “BAT 코리아는 BAT 그룹의 비즈니스에 있어 항상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해왔다”며, “훌륭한 인재들이 모여 뛰어난 성과를 내는 BAT 코리아를 이끌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서 그는 “한국에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신개념 히팅 디바이스 글로(gloTM) 출시는 한국 소비자들에게 우수한 품질의 혁신적인 제품을 제공하며 담배 산업의 미래를 만들어가고자 하는 우리의 노력을 보여준다”고 평가했다.  


쥬에리 신임 사장이 부임함에 따라 토니 헤이워드 전 사장은 최근 BAT가 인수한 레이놀즈 아메리카(Reynolds America)의 재무 총괄(Chief Finance Officer)을 담당하게 됐다.


지난 1902년 설립된 BAT 그룹은 전 세계 200여 개국에서 비즈니스 활동을 하고 있는 세계적인 담배 회사다.


한국 지사인 BAT 코리아는 지난 1990년 국내 법인 설립 이래 주력 브랜드인 ‘던힐(Dunhill)’과 ‘로스만(Rothmans)’을 판매하고 있다. 임직원 수는 약 700명이며, 경남 사천에 생산 공장이 위치했다.






배너

SPONSORED



배너



[김종규 칼럼] 검찰에 불려간 전 국세청장과 세무서장들의 결의
(조세금융신문=본지 논설고문 겸 대기자) 또 국세청장이야. 설마설마 했더니, 아니나 다를까. 19대 이현동 국세청장이 검찰에 출두했다. 아이러니하게도 그날, 세종시 국세청사에서는 전국 관서장회의를 갖고 변화의 결의를 새롭게 다지고 있는 참이었다. 왜, 꼭 그날이란 말인가. 오비이락(烏飛梨落)이라 하기 에는 너무나 절묘한 타이밍에 놀랍다. 그 무슨 ‘국세청장 업보’인가. 한사코 손사래 쳐도 오래전부터 권력기관으로 인식되어온 국세청이기에 더욱 그렇다. ‘마음만 먹으면 무엇이든 할 수 있는 곳’이 국세청이라는 세간의 여론을 가볍게 웃어넘길 수 가 없다. 1월31일 있은 전국 세무관서장들의 다짐은 257조원의 올 국세청 소관 세수 목표액 달성을 위한 현장 협업의 장이다. 세무조사와 관련한 사후검증 수단을 완화, 줄여나가고 성실납세 지원행정을 강화하는 한편 과세 인프라 확충 등을 통해서 자발적 성실납세체계 구축이 특효약이 될 것이라고 관서장회의는 알찬진단을 내렸다. 최근 IT기술발전, 경제 사회구조의 변동, 조직내부 요인 등 안팎의 세정환경 변화 대응을 위한 새로운 국세행정 패러다임 정립이 새롭게 인식되어 진다. 인공지능, 빅 데이터 등 급속한 기술발전으로 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