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1 (토)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관세청, 설 명절 물가안정 위해 계란 등 8개 품목 신속통관

전국 34개 세관, 3주간 ‘24시간 통관 지원반’ 운영



(조세금융신문=김필주 기자) 설 명절이 다가옴에 따라 가격불안이 우려되는 성수품의 원활한 지원을 위해 24시간 신속통관, 관세환급 지원, 성수품 가격 공개 등 특별대책이 시행될 예정이다.


관세청은 11일 차질없는 성수품의 수출입 통관을 지원하기 위해 공휴일‧야간‧연휴기간을 포함해 1월 11일부터 31일까지 전국 34개 세관에서 ‘24시간 통관 지원반’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특히 조류독감(AI)으로 수급에 비상이 걸린 계란 등 물가안정을 위해 긴급 수입되는 8개 품목은 물품검사를 생략하고 검역 및 식품검사 여부만 확인한 후 우선 통관된다.


또 명절선물 등 소액 특송화물의 물량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설 연휴기간 중에도 비상대기조를 운영할 방침이다.


설 연휴 중 수출화물 미선적으로 과태료가 부과돼 수출기업들이 피해를 입는 사례가 없도록 연휴기간 중 선적기간 연장요청을 할 경우 즉시 처리하도록 했다.


설 명절 자금경색을 겪는 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한 방안도 마련됐다.


명절 상여금 지급 등으로 일시적 자금부담에 처한 중소 수출업체 지원을 위해 11일부터 26일까지 ‘설 명절 관세환급 특별지원’을 실시한다.


전자서류(P/L) 환급 신청건은 당일지급을 우선시 하며, 당일지급이 힘들 경우 18시에서 20시까지 연장근무를 통해 다음날 신속히 환급금을 지급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자금난을 겪는 성실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관세 납기연장과 분할납부제도가 운영된다.


한편 관세청은 설 명절 물가안정을 위해 주요 수입가격 공개품목에 사과, 배, 대추, 고춧가루, 간장, 된장 등 6개 품목을 추가해 관세청 홈페이지 수출입 무역통계 사이트에 공개하기로 했다.


이와함께 조기, 돔, 명태, 고등어 등 설 명절 성수품의 유통단계 불법 용도전환, 원산지 허위표시 등 불법 판매행위에 대한 집중단속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여성세무사회 릴레이 인터뷰] 세무법인 춘추 이찬희 대표세무사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아직은 더운 9월말, 기자는 남인천 세무서 맞은편에 자리한 세무법인 춘추를 방문했다. 단아한 스카프로 포인트를 준 깔끔한 매무새의 이찬희 세무사에게서 그동안의 경륜이 묻어나는 느낌을 받았다. “서인천세무서를 끝으로 25년의 세무공무원을 마감하고 2001년부터 세무사 일을 시작했으니 이제 17년째 되었습니다.” 세무법인 춘추는 이찬희 대표세무사가 여성세무사회 회원 2명과 남편의 제물포고등학교 선후배인 2명의 남성세무사와 함께 5명이 세무법인 춘추를 설립해 7년차 법인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전체 직원은 약 35 명가량 된다고 한다. 이 세무사는 ‘춘추’에 대해 조세불복에 특화된 세무법인이라고 설명했다. “춘추가 내세우는 장점은 ‘조세불복’입니다. 소득세, 재산세, 부가세 등 전반적인 세목에 대해 납세자가 국세청과 다툼이 발생할 때 저희 춘추의 문을 두드립니다. 조세불복 관련 이의신청, 심사청구, 심판청구, 행정소송 등 전 과정에서 납세자에 대한 조력을 하고 있는데, 특히 춘추에는 본청 심사파트 출신을 비롯해 세무공무원 경력의 세무사가 3명이나 되기 때문에 고객들에게 큰 신뢰를 주고 있습니다.” 본점 법인인 구월동 사무소는 직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