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5 (금)

  • -동두천 -1.2℃
  • -강릉 4.9℃
  • 연무서울 -0.7℃
  • 구름많음대전 3.1℃
  • 구름조금대구 6.0℃
  • 맑음울산 8.5℃
  • 구름조금광주 6.6℃
  • 맑음부산 9.3℃
  • -고창 4.3℃
  • 구름조금제주 8.1℃
  • -강화 -1.5℃
  • -보은 2.9℃
  • -금산 3.5℃
  • -강진군 6.0℃
  • -경주시 7.0℃
  • -거제 9.0℃
기상청 제공

이랜드크루즈, 증강현실 낚시 게임 론칭

황쏘가리·칼상어 등 64가지 어종 잡을 수 있고 돌고래·인어 등 다양한 캐릭터 등장


(조세금융신문=민서홍 기자) 국내 최초로 증강현실을 이용한 낚시게임이 출시됐다.


이랜드가 운영하는 한강 유람선 이랜드크루즈가 국내 최초로 증강현실 낚시게임 ‘크루즈피싱’을 론칭했다고 9일 밝혔다.


크루즈피싱의 베타 서비스가 지난달부터 진행 중이며 오는 25일부터 정식버전 서비스가 시작된다.


이랜드크루즈에 따르면 크루즈피싱을 통해 황쏘가리, 칼상어 등 실제 한강에 서식 중인 64가지 어종을 잡을 수 있으며 이외에도 돌고래나 인어 등 다양한 캐릭터들도 등장한다. 한강을 지역별로 나눠 각각 다른 어종을 만날 수 있다.


이랜드크루즈는 게임 출시를 기념해 도감에 등장하는 64가지 어종을 모두 모은 고객에게 켄싱턴호텔·리조트 숙박권을 제공하며 천연기념물 등 미션이 부여된 물고기를 잡으면 디너크루즈, 유람선초대권 등을 증정한다고 전했다.


이랜드크루즈 관계자는 “한강에는 우리가 상상하는 것보다 많은 종류의 물고기가 살고 있다”면서 “아이들이 게임을 통해 재미있게 친환경 자연생태체험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시론]예측가능하고 지속가능한 중장기적인 세제개편안 마련해야
(조세금융신문=이동기 한국세무사고시회 회장) 매년 8월경 정부에서는 정기국회에 제출할 다음 해의 세제개 편안을 발표하는데, 올해도 어김없이 2017년 세제개편안을 내놨다. 정부가 발표한 세제개편안의 모든 내용이 그대로 입법화 되는 것은 아니지만 세제개편안 대부분이 국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입법화되기 때문에 그 영향력은 매우 크다고 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새 정부가 들어선 이후 처음 발표하는 세제개편안이라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할 수 있겠다. 지난 8월 초 정부가 발표한 2017 세제개편안의 기본방향은 일자리 창출과 소득재분배, 세입기반 확충이다. 정부가 원활한 국정운영을 위해 필수적인 재원을 안정지속적으로 조달하고 국가 정책을 실현하기 위해 매년 세제를 효율적으로 개편하고자 하는 점은 인정한다. 다만 국가대계를 위한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세제개편은 소홀히 하면서 특정목적을 위한 임시방편적인 제도 개편이 이뤄진다면 조세원칙이 약화되고 예측 가능성과 법적안 정성을 훼손시킬 수 있다. 특히, 일자리 창출 등의 정책목적 달성을 위한 조세제도 활용은 어느 정도 인정하지만 가능하면 대다수 국민이 수긍할 수 있는 조세논리에 맞고 공평한 과세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세정현장 속으로]두 번째 부이사관 김대훈 성동서장을 만나다
(조세금융신문=김종규 기자) 국세청 개청 이래 두 번째로 부이사관 세무서로 승격한 성동세무서는 중소기업계가 밀집된 서울시 성동구와 광진구를 관할한다. 때문에 업무 강도가 높을 수밖에 없고 신규세원 발굴 수요가 많아 철저한 세원관리가 필요한 특성을 가진 그야말로 자타가 공인하는 서울지방국세청 대표세무서 중 하나다. 적지 않은 직원 251명이 혼연일체, 파수꾼답게 오늘도 촘촘하고 친절·바른 일선 현장세정 일구기에 여념 없는 성동세무서를 찾았다. “역지사지 관점으로 생각하고 배려하는 마음 필요해” 김대훈 성동세무서장(부이사관)은 “국민에게 보장된 재산권은 국민의 생존권이므로 한 분의 납세자도 억울한 과세가 없도록 해야 한다”는 세정집행을 제일 모토로 삼고 있다고 한다. 따라서 “형사법에 따르면 10명의 범죄자를 놓치더라도 한 명의 억울한 사람이 없게 해야 한다는 규정처럼, 10명의 탈루납세자를 놓치더라도 단 한 명의 억울한 납세자가 있어서는 안 된다”는 마음을 한시도 저버린 적이 없을 만큼 합리적 관리에 열과 성을 다하고 있는 분위기가 물씬 풍긴다. 좀 더 깊게 얘기하면, “납세자는 태생적으로 세정당국에 위축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 때문에 납세자가 가진 현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