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4 (토)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가격 인상 도미노에도…치약·박카스·우유는 떨어졌다



지난해 하반기 이후 계란·라면·맥주 등의 가격이 줄줄이 오르면서 장바구니 물가가 들썩이고 있지만, 치약과 피로회복제 등의 가격은 오히려 떨어져 눈길을 끈다.

   

5일 한국소비자원 '참가격' 사이트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말 구강청정제인 레귤러의 소비자 평균 가격은 1622원으로 같은 해 6월 말 2천936원보다 44.8%나 떨어졌다. 다른 구강청정제인 리스테린 쿨민트의 가격도 6개월간 3.2% 정도 낮아졌다.

   

치약제품도 전반적으로 가격이 내려갔다. '페리오 캐비티케어'는 같은 기간에 7837원에서 6728원으로 14.1% 하락했다.


유통업계에서는 지난해 '가습기 살균제 사망 사고' 이슈 여파로 전반적으로 '화학생활용품 공포'가 커진데다, 특히 치약의 경우 일부 제품에서 가습기 살균제 성분까지 검출되면서 수요가 급감하자 유통업체들이 불가피하게 가격을 낮췄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피로회복제의 대명사 박카스F 박스(10병) 가격도 같은 기간 8천549원에서 6325원으로 26% 낮아졌고, 영진구론산G 상자(10병)도 4533원에서 2339원으로 48.4% 싸졌다.

   

모피도 최근 가격이 뒷걸음질한 대표적 품목이다. 국내 한 백화점에 따르면 모피 가격은 지난해 6월부터 국제 원피 가격 하락을 반영, 10~15% 인하됐다.

   

공급 과잉에 따른 원유(原乳) 가격 인하에 따라 지난해 9월 이후로는 우유 가격도 소폭 떨어졌다.

   

A 편의점에 따르면 서울우유 흰 우유(1ℓ) 가격은 2650원에서 지난해 10월 2600원으로 1.9% 싸졌다.

   

가구업계에서는 한샘이 지난해 10월 오프라인 매장에서 매트리스 전 품목에 걸쳐 가격 인하를 단행했다.

   

한샘 관계자는 "가격대가 천차만별인 침대와 매트리스 시장에 품질과 사양에 따른 적합한 가격 모델을 제시하자는 차원에서 인하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여성세무사회 릴레이 인터뷰] 상증세 신고·컨설팅 대표 주자 고경희 세무사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대자산가들은 수익률이 높은 임대부동산이나 매년 공시지가가 상승하는 토지부터 생전에 미리 증여하여 상속세를 절세합니다.” 6년차 신참 세무사인 우덕세무법인 고경희 대표세무사의 상속·증여세 강의는 언제나 수강생이 차고 넘친다. 24년간의 국세청 실무경험과 여러 저서 등을 통해 이미 이 분야 전문가로 알려진 그의 독보적 전문성 때문이다. “87년도에 국세청에 들어가서 2012년 2월까지 있었으니까 24년 4개월가량을 세무공무원으로 일했습니다. 대구지방국세청과 마포·삼성·역삼세무서 등에서 근무했죠. 2002년에 세무사 시험에 합격한 뒤 개업도 고려했는데 국세종합상담센터 서면팀 상속세및증여세반으로 배속되면서 개업은 미뤄지게 됐습니다.” 국세청은 순환보직제이기 때문에 한 곳에 2년 이상 머무는 경우는 극히 드물다. “2009년에 역삼세무서 재산세과로 발령 받기까지 7년을 국세상담센터(이후 국세청 고객만족센터로 변경)에서 상속세와 증여세 관련 상담을 했어요. 인터넷과 서면상담이 주된 업무였는데 한 분야를 오래 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전문가가 된 거죠.” 고 세무사는 당시 상속세와 증여세 분야의 서면질의에 대해 서면으로 답변하는 업무 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