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 (화)

  • -동두천 2.3℃
  • -강릉 3.2℃
  • 흐림서울 2.6℃
  • 맑음대전 1.3℃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2.1℃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2.7℃
  • -고창 2.7℃
  • 맑음제주 3.7℃
  • -강화 2.3℃
  • -보은 -3.3℃
  • -금산 -2.7℃
  • -강진군 -2.1℃
  • -경주시 -0.7℃
  • -거제 3.7℃
기상청 제공

삼성물산,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 견본주택 오픈

(조세금융신문=최일혁 기자) 삼성물산(대표이사 최치훈)2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서울 서초구 잠원동 52번지 일대를 재건축하는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는 올해 강남권에서 분양하는 마지막 단지로 주목을 받고 있다.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는 지하3층에서 지상 326개동, 전체 475세대로 이 중 일반분양은 146세대다. 일반분양분 전체는 전용85이하 중소형으로 이뤄져 인기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일반분양 타입별 세대수는 59A 10세대, 59B 18세대, 84A 59세대 84B 28세대 84C 31세대다.

 

남향 위주의 판상형 구조가 전체 분양세대의 90%를 차지해 각 세대의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일 개관하는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 견본주택은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 갤러리에 마련됐다. 126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271순위 청약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는 15, 계약기간은 20일부터 22일까지다. 평균분양가는 3.34200만원대로 책정됐다.

 

삼성물산은 “11.3 대책으로 강남권 신규공급 축소가 예상되며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는 집단대출 규제를 피할 수 있는 올해의 마지막 강남분양물량이다일반분양 모두 중소형이며 최저층에서 최고층까지 구성돼 있어 고객들의 지속적인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배너

SPONSORED



배너



[인터뷰]지금강(주) 회장 김식 "사람을 풍요롭게, 제2농촌혁신의 기술 선도"
(조세금융신문=윤봉섭 기자) 지난 2017년 ‘제6회 중소기업경영대상’에서 종합대상인 국회의장상을 수상한 지금강(주) 김식 회장. 그는 “세상에 있는 물건으로 세상에 없는 제품을 만들어 왔다”고 겸손하게 말한다. 언뜻 이해가 되지 않는 듯 보이지만 인터뷰를 통해 김식 회장이 강조하는 의미를 들어보면 그가 말하는 것이 무엇인지 이해를 할 수 있다. 기업에 있어 새로운 상품을 찾아내고 개발하는 것은 그만큼 오랜 시간과 노력, 그리고 막대한 자본이 필요하지만 김식 회장은 자신에게 맞는 가장 합리적인 방법을 통해 기업을 경영하고 있다. 발명특허 14건 등 신기술 25건 ‘도전의 역사’ ‘지금강’은 광주에 본사를 두고 3개의 공장과 첨단연구소를 가동하고 있다. 이미 10여 년 전 중소기업으로서 매출 900억을 돌파한 이래 중견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1000억 매출 목표를 세웠다. 230여명의 직원에 매년 10% 성장, 여기에 1000여개의 협력회사와 함께 광주지역 경제발전을 도모하는 한편 일자리창출에도 기여하는 등 지역을 대표하는 강소기업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김 대표는 ‘사람을 풍요롭게 하기 위한 기술개발’에 주력하고 있다고 강조한다. 가난한 농촌에서 태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