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8 (월)

  • -동두천 0.3℃
  • -강릉 4.3℃
  • 박무서울 3.3℃
  • 구름많음대전 3.7℃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3.2℃
  • 흐림광주 4.7℃
  • 맑음부산 3.8℃
  • -고창 4.2℃
  • 흐림제주 8.7℃
  • -강화 2.2℃
  • -보은 -1.3℃
  • -금산 3.1℃
  • -강진군 4.6℃
  • -경주시 -0.9℃
  • -거제 6.6℃
기상청 제공

카드 · 제2금융

연회비 100% 돌려받는 방법은? 씨티카드 온라인 신청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한국씨티은행(은행장 박진회)이 올해 연말까지 온라인을 통해 신용카드 신규발급하는 고객에게 연회비를 100% 돌려주는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참가 방법은 한국씨티은행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페이지를 통해 씨티카드 신규 신청 후 발급된 카드로 총 10만원 이상 사용하면 된다. 발급 후 첫해에 한해 납부한 연회비를 본인 결제계좌로 전액 돌려준다.
 
이벤트 대상카드는 ‘씨티 NEW 캐시백 카드’, ‘씨티 메가마일 카드(대한항공아시아나)’, ‘씨티 리워드 카드’, ‘신세계 씨티 리워드 카드’, ‘씨티 클리어 카드’, ‘신세계 씨티카드 콰트로’ 등 총 7종이다.
 
지난 7월 출시된 씨티 NEW 캐시백 카드를 신규발급 받을 경우, 연말까지 전월 청구기간 동안 50만원 이상 사용 시 외식업종, 대중교통 및 주유, 대형마트 및 SSM에서 최대 3% 특별 캐시백 적립까지 더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또한 이벤트 기간 동안 씨티 프리미어마일 카드(대한항공·아시아나)를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페이지를 통해 신규발급하고 기간 내 총 30만원 이상 사용시, 연회비 3만원을 캐시백 해준다.
 
씨티카드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로 고객들이 지점을 방문할 필요 없이 온라인을 통해 편리하게 카드를 신청할 뿐만 아니라 캐시백 혜택까지 제공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양현근 칼럼]시대적 변화가 가져온 암호화폐, 그리고 블록체인
(조세금융신문=양현근 한국증권금융 부사장) 최근 국내외적으로 암호화폐(Crypto Currency)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머지않아 우리나라에 암호화폐 전문대학원까지 생긴다는 내용이 보도된 바 있다. 암호화폐는 법정화폐에 대한 실망으로 출현한 일종의 대안 화폐다. 블록체인을 바탕으로 한 비트코인이 효시인데, 한 사람보다는 많은 사람을 속이기 힘들다는 원리를 바탕으로 한것이다. 거래 블록이 체인처럼 줄줄이 이어지기 때문에 블록체인이라 불리며, 그 만큼 보안성이 높다는 것이다. 암호화폐는 중앙시스템이 필요하지 않아 중개비용이 들지 않을 뿐만 아니라 위험에서 자유롭고 은행을 거치지 않는 송금이나 무계좌 저축 등 가능한 장점이 많아 일각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경제 패러다임을 바꿀 강력한 무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점점 커지는 암호화폐 시장, 부작용은? 2009년 비트코인이 들어온 이후, 현재 1100개가 넘는 암호화폐가 발행·유통 중이라고 한다. 인터넷의 등장이 구글이나 아마존, 그리고 이베이를 탄생시켰듯이, 암호화폐와 함께 등장한 블록체인(Block Chain)은 앞으로의 세상을 크게 변화시킬 것이라고 보고 있는 것이다. 최근 미국 경제전문 매체인 포
[세정현장 속으로]두 번째 부이사관 김대훈 성동서장을 만나다
(조세금융신문=김종규 기자) 국세청 개청 이래 두 번째로 부이사관 세무서로 승격한 성동세무서는 중소기업계가 밀집된 서울시 성동구와 광진구를 관할한다. 때문에 업무 강도가 높을 수밖에 없고 신규세원 발굴 수요가 많아 철저한 세원관리가 필요한 특성을 가진 그야말로 자타가 공인하는 서울지방국세청 대표세무서 중 하나다. 적지 않은 직원 251명이 혼연일체, 파수꾼답게 오늘도 촘촘하고 친절·바른 일선 현장세정 일구기에 여념 없는 성동세무서를 찾았다. “역지사지 관점으로 생각하고 배려하는 마음 필요해” 김대훈 성동세무서장(부이사관)은 “국민에게 보장된 재산권은 국민의 생존권이므로 한 분의 납세자도 억울한 과세가 없도록 해야 한다”는 세정집행을 제일 모토로 삼고 있다고 한다. 따라서 “형사법에 따르면 10명의 범죄자를 놓치더라도 한 명의 억울한 사람이 없게 해야 한다는 규정처럼, 10명의 탈루납세자를 놓치더라도 단 한 명의 억울한 납세자가 있어서는 안 된다”는 마음을 한시도 저버린 적이 없을 만큼 합리적 관리에 열과 성을 다하고 있는 분위기가 물씬 풍긴다. 좀 더 깊게 얘기하면, “납세자는 태생적으로 세정당국에 위축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 때문에 납세자가 가진 현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