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4 (토)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개업 · 이전

[개업] 류해권 前 강남세무서 운영지원과장, 세무사로 새출발

크기변환_457885_70014_5638.jpg
(조세금융신문=김태효 기자) 류해권 前 강남세무서 운영지원과장<사진>이 지난 6월 30일 서기관으로 공직생활을 마무리하고 서울시 중구 신당동에 ‘류해권 세무회계사무소’를 개업해 세무사로서 새출발한다.

류 세무사는 오는 16일 개업소연을 갖고 그동안 오랜 공직생활에서 얻은 다양한 실무경험과 세법지식을 바탕으로 납세자의 권익보호를 위한 본격적인 활동을 개시한다.

그는 “국세공무원 38년의 공직생활을 마감하고 세무사로서 ‘제2의 인생설계’를 꾸리게 된 것은 선후배 동료 및 아껴주신 모든 분들의 덕분”이라며 “그동안 공직에서 얻은 세법지식과 다양한 실무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연구하고 증진하여 납세자의 권익보호와 국세행정의 협조자로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 개업소연
△ 상호 : 류해권 세무회계사무소
△ 일시 : 2015년 7월 16일(목) 11시~21시
△ 장소 : 서울 중구 신당동 290-70 한성빌딩 2층
△ 문의 : 02-2235-4786(사무실), 010-2742-0786(핸드폰)

◆ 주요경력
△ 국세청 감사관실 △ 서울청 조사1,2국 및 법무과 이의신청, 소송전담 사무관△ 중부세무서 재산법인세과장 △ 양천세무서 조사과장 △ 강남세무서 운영지원과장







배너

배너



[여성세무사회 릴레이 인터뷰] 상증세 신고·컨설팅 대표 주자 고경희 세무사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대자산가들은 수익률이 높은 임대부동산이나 매년 공시지가가 상승하는 토지부터 생전에 미리 증여하여 상속세를 절세합니다.” 6년차 신참 세무사인 우덕세무법인 고경희 대표세무사의 상속·증여세 강의는 언제나 수강생이 차고 넘친다. 24년간의 국세청 실무경험과 여러 저서 등을 통해 이미 이 분야 전문가로 알려진 그의 독보적 전문성 때문이다. “87년도에 국세청에 들어가서 2012년 2월까지 있었으니까 24년 4개월가량을 세무공무원으로 일했습니다. 대구지방국세청과 마포·삼성·역삼세무서 등에서 근무했죠. 2002년에 세무사 시험에 합격한 뒤 개업도 고려했는데 국세종합상담센터 서면팀 상속세및증여세반으로 배속되면서 개업은 미뤄지게 됐습니다.” 국세청은 순환보직제이기 때문에 한 곳에 2년 이상 머무는 경우는 극히 드물다. “2009년에 역삼세무서 재산세과로 발령 받기까지 7년을 국세상담센터(이후 국세청 고객만족센터로 변경)에서 상속세와 증여세 관련 상담을 했어요. 인터넷과 서면상담이 주된 업무였는데 한 분야를 오래 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전문가가 된 거죠.” 고 세무사는 당시 상속세와 증여세 분야의 서면질의에 대해 서면으로 답변하는 업무 즉,